서울경찰청·서울시, 학대 반복신고 아동 전수조사… "부모 심층 면담도 할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경찰청은 서울시와 합동으로 최근 3년간 2회 이상 아동학대로 신고된 아동 688명에 대해 합동 전수조사를 8일부터 4월 말까지 시행한다. /사진=뉴시스
서울경찰청은 서울시와 합동으로 최근 3년간 2회 이상 아동학대로 신고된 아동 688명에 대해 합동 전수조사를 8일부터 4월 말까지 시행한다. /사진=뉴시스
여러 번 학대 신고된 서울 아동 600여명을 대상으로 경찰이 전수조사에 돌입한다. 매년 전수조사를 진행해 아동학대 대응시스템을 개선하고 아동 보호망을 체계적으로 구축한다는 계획이다.

서울경찰청은 서울시와 합동으로 최근 3년간 2회 이상 아동학대로 신고된 아동 688명에 대해 합동 전수조사를 시행한다고 7일 밝혔다.

조사는 8일부터 다음 달 말까지 진행된다. 아동학대예방경찰관, 자치구 아동학대전담공무원, 아동보호전문기관 등이 합동으로 가정을 방문해 아동학대 여부를 확인한다. 부모 등 가족에 대한 심층 면담이 이뤄지며 위험도에 따라 아동학대 수사와 사후관리가 이뤄진다.

지난 1월 서울경찰청과 서울시는 아동학대 공동 대응시스템을 마련하기 위해 태스크포스(TF)를 구성했다. 1회성 점검이 아닌 반복신고 사건을 매년 점검하는 전수조사 정례화에도 뜻을 모았다.

서울경찰청과 서울시는 올 하반기(10월)에도 전수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아동학대 근절을 위한 협력 활동도 강화할 방침이다.


 

강수지
강수지 joy822@mt.co.kr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시장경제부 증권팀 강수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92.01하락 49.7718:01 07/06
  • 코스닥 : 744.63하락 6.3218:01 07/06
  • 원달러 : 1306.30상승 618:01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18:01 07/06
  • 금 : 1736.50하락 27.418:01 07/06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