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 6900원 레드와인 '음!', 출시 40일 만에 11만병 팔렸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CU는 지난 1월 말 선보인 ‘음!레드와인’이 출시 약 40일 만에 11만병 완판을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사진= BGF리테일
CU는 지난 1월 말 선보인 ‘음!레드와인’이 출시 약 40일 만에 11만병 완판을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사진= BGF리테일

CU는 지난 1월 말 선보인 ‘음!레드와인’이 출시 약 40일 만에 11만병을 완판했다고 8일 밝혔다. 

CU는 급성장하고 있는 국내 와인 홈술족을 겨냥해 와인 입문자도 합리적인 가격에 전문점 수준의 와인을 즐길 수 있도록 시그니처 와인 브랜드인 ‘mmm!(음!)’을 출시했다. 지난 1월 말 첫 상품으로 데일리 와인 콘셉트의 ‘음!레드와인(6900원)’을 내놨다. 이 와인은 한 해 8백만 병 이상의 와인을 영국, 미국, 캐나다 등 47개국에 수출하는 스페인 와이너리 ‘보데가스 갈레가스)’의 제품이다. 

CU에 따르면 음!레드와인은 출시 이후 하루 평균 수천 병이 판매됐다. CU에서 판매되는 역대 와인 중 가장 가파른 성장세다. 음!레드와인은 5년 연속 CU 와인 판매량 1위를 차지한 디아블로 까베르네 소비뇽을 제치며 와인 판매량 1위를 기록했다.

CU는 예상보다 빠른 음!레드와인의 판매 속도에 대응하기 위해 추가 물량을 계획보다 앞당겨 들여오기로 했다. 이달 10일 점포에 입고되는 물량은 약 8만 병이며 오는 4월에도 30만 병이 추가로 들어올 계획이다.

높아진 와인의 인기는 매출로 그대로 나타났다. 지난 한 달간 CU의 전체 와인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했을 때보다 무려 168.8%나 올랐다. 이는 지난해 CU 와인 매출신장률인 68.1%보다 2배 이상 높은 수치다.

이처럼 와인이 대중적인 주종으로 자리잡자 CU는 이달부터 전국 3천여 점포를 주류 특화 매장으로 선정했다. CU 주류 특화 매장에서는 기존 점포에서 운영되고 있는 와인 50여 종을 비롯해 신규 와인 80여 종과 양주 20여 종을 만나볼 수 있다.

CU는 고객에게 와인에 대한 상세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자체 와인 큐레이션 앱을 개발하고 점포에 태블릿 PC를 비치했다. 해당 앱은 고객이 상품을 스캔하면 와인 생산지, 품종, 테이스팅 노트, 푸드 페어링 등을 추천한다. CU는 CU 와인샵에서 판매되는 인기 상품을 분석해 매달 특화 매장에 도입되는 상품 리스트를 최신화할 계획이다. 

고문진  BGF리테일 음용식품팀 MD는 “테이블 와인을 즐기는 와인 홈술족을 중심으로 mmm! 와인이 호평을 얻으면서 다채로운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세계 여러 와이너리와 접촉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CU는 mmm! 와인 라인업을 더욱 확대함으로써 차별화된 브랜딩을 구축하고 주류 특화 매장을 통해 와인 전문 편의점으로서 입지를 공고히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지웅
최지웅 jway0910@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최지웅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6.19상승 12.3118:01 06/23
  • 코스닥 : 1016.46상승 4.918:01 06/23
  • 원달러 : 1137.70상승 5.818:01 06/23
  • 두바이유 : 74.81하락 0.0918:01 06/23
  • 금 : 72.52상승 0.7318:01 06/23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 [머니S포토] 추미애 '제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양승조 충남도지사 출판기념회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통과 '대체공휴일법'…이제 본회의만 남아
  • [머니S포토] 대정부질문 둘째날…주먹인사 나누는 박병석-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