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리수 일침, 트렌스젠더 비하 DM에 무슨 말 했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하리수가 악플러에 일침을 가했다. /사진=하리수 인스타그램
하리수가 악플러에 일침을 가했다. /사진=하리수 인스타그램
가수 겸 배우 하리수가 트렌스젠더 관련 악플에 대해 일침을 가했다.

하리수는 8일 인스타그램에 한 악플러가 보내온 DM(다이렉트 메시지)을 캡처한 사진과 함께 "난 그냥 네가 정말 웃긴다"며 "이런 말 데미지 하나도 안 온다, 어쩌지"라는 글을 올렸다.

해당 사진에는 한 악플러가 영어로 트렌스젠더를 비하하면서 하리수에게 욕을 보내온 내용이 담겼다. 

이에 하리수는 "난 지금껏 예쁘다는 말만 듣고 살아와서 앞으로 나이에 맞게 늙어가고 당연히 못 생기게 될 예정이지만 그래도 너보다는 아름답게 세상을 살아갈 것 같다"며 "그리고 걱정하지 않아도 이미 법적으로 여자로 인정받아서 날 여자다, 아니다 해봐야 아무 소용이 없단다"고 적었다.

이어 "세계 어디를 가나 나의 여권과 나의 권리는 이미 여자다"며 "너의 우스운 키보드 몇 자에 흔들릴 내가 아니니 꺼져줄래?"라고 했다. 그러면서 "싫으면 오지 말라니까 굳이 왜 찾아오고 난리들이래"라며 "진짜 외롭니? 내가 그렇게 좋아?"라고 일갈했다. 


 

박혜원
박혜원 sunone@mt.co.kr

머니S 정치팀 박혜원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0.40상승 11.5218:05 02/03
  • 코스닥 : 766.79상승 2.1718:05 02/03
  • 원달러 : 1229.40상승 9.118:05 02/03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8:05 02/03
  • 금 : 1876.60하락 54.218:05 02/03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이재명 "윤석열 정부, 통상전략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