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코로나' 대응할 전염병 백신 생산센터 연내 준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항체의약품 개발 전문 제약사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가 최대 10만ℓ 규모의 전염병 백신 생산센터를 만든다. 이달 착공에 들어가 연내로 준공 및 생산시스템 밸리데이션을 완성할 계획이다./사진=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항체의약품 개발 전문 제약사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가 최대 10만ℓ 규모의 전염병 백신 생산센터를 만든다. 이달 착공에 들어가 연내로 준공 및 생산시스템 밸리데이션을 완성할 계획이다./사진=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항체의약품 개발 전문 제약사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가 최대 10만ℓ 규모의 전염병 백신 생산센터를 만든다. 이달 착공에 들어가 연내 준공 및 생산시스템 밸리데이션을 완성할 계획이다. 밸리데이션이란 공정·설비 등이 기준에 맞는 결과를 일관되게 도출한다는 것을 검증하는 작업을 말한다.

8일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는 관계사인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의 제2공장 부지 중 증설 공간 2000㎡을 활용해 연면적 약 8500㎡의 백신 생산센터의 연내 건립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다만,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 항체의약품 생산시설로 건설되는 제2공장 건립에 영향을 주지 않으며 별개로 진행될 예정이다.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는 건립 시 최대 10만ℓ의 글로벌 생산규모를 갖추게 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과 향후 발생하는 각종 바이러스성 전염병에 대한 백신 생산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다.

회사에 따르면 백신 생산센터는 프레스티지바이오로직스의 특화된 서비스인 커스텀 엔지니어링을 활용해 다양한 생산 공정에 적용 가능하고 효율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설계된다. 

박소연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대표는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 되면서 관련 백신에 대한 기대감에 더해 향후 발생할 수 있는 바이러스성 전염병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글로벌 규모의 백신 생산센터 건립을 기반으로 백신 연구개발 및 생산 사업으로 회사의 새로운 수익창출은 물론 선제적인 전염병 대처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3.88상승 23.0918:01 06/22
  • 코스닥 : 1011.56상승 0.5718:01 06/22
  • 원달러 : 1131.90하락 2.818:01 06/22
  • 두바이유 : 74.90상승 1.3918:01 06/22
  • 금 : 71.79상승 0.8118:01 06/22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재하는 서영교 위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전 국무총리 초청 왁자지껄 토론회
  • [머니S포토] 국내외 아우르는  이재명 지지 '공명포럼' 발족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