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출신 권민아 "중학교 시절 유명인에 성폭행 당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민 폭로' AOA 출신 권민아가 중학교 시절 성폭행을 당했다고 고백했다. /사진=권민아 인스타그램
'지민 폭로' AOA 출신 권민아가 중학교 시절 성폭행을 당했다고 고백했다. /사진=권민아 인스타그램
그룹 'AOA' 전 멤버 권민아가 중학교 때 성폭행을 당했다고 밝혔다. 

권민아는 지난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통해 중학교 시절 한 남자 선배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털어놨다. 

권민아는 "부산에 살던 학창 시절 가정형편이 어려워 생활이 힘들었다"며 "중학교 다닐 때 선배들에게 맥주병으로 맞고 남자 선배에게 성폭행을 당했다. 이름 대면 알 수 있는 유명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부산에서 저에게 나쁜 짓했던 오빠들, 제가 알던 친구 삼촌분이 혼내주셨다"고 말했다.

그는 '(그 삼촌분이) 경호업체 다니시는 줄 알았는데 무서운 분이셨다"며 "삼촌이 어떻게 그 사건을 아셨는지 모르겠지만 가해자들을 목욕탕에서 만나 혼내주셨다고 한다. 가해자들도 제게 사과했다"고 했다.

권민아는 자신을 괴롭혔던 'AOA' 지민 때문에 정신적으로 힘들었다고 고백하기도 했다. 

권민아는 "서울에 새 인생 살려고 도망치듯 온건데 아르바이트를 많이 해서 스케줄 때문에 육체적으로 힘들었던 건 전혀 없었다. 다 정신병이었다"며 "그깟 애(지민) 하나 때문에 내 멘탈이 움직일 줄은 정말 몰랐다. 그 사람 욕 때문에 노래, 외모, 몸매에 트라우마가 다 생겼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의사 선생님이, 경찰이 들었다며 말해주셨다. 제가 정신이 하나도 없는 상태에서 '신지민'을 외쳤다더라. 얼마나 한이 맺혔으면 그랬겠느냐"며 답답한 심경을 토로했다.

그는 "저는 진짜 용서도 안되고 용서할 생각도 없다. 복수할 마음도 없다. 하지만 저를 또 건드린다면 저도 가만히 있을 생각 없다. 가해자라면 자기가 한 행동을 인정이라도 해야한다"고 강조했다.

권민아는 지난해 7월 AOA 활동 당시 리더였던 지민의 괴롭힘으로 팀을 탈퇴하고 극단적인 시도까지 했었다고 고백했다. 이후 지민은 AOA를 탈퇴했으며 활동을 중단했다. 
 

박혜원
박혜원 sunone@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정치팀 박혜원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22%
  • 78%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