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 도드람 도축장서 코로나19 집단감염… "50명 확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도드람엘피씨공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했다./사진=도드람
도드람엘피씨공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했다./사진=도드람

한돈 브랜드 도드람의 자회사 도드람엘피씨공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 감염이 발생했다. 도드람엘피씨공사는 국내 최대 규모의 도축장이다. 

8일 도드람에 따르면 경기도 안성시 일죽면에 위치한 도드람엘피씨공사 건물에서 근무하던 직원 50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50명 중 29명은 내국인, 21명은 외국인인 것으로 알려졌다. 

도드람은 전날 이 같은 사실을 확인했으며 근무자 전원에 대한 검사를 시행했다. 검사 결과에 따라 확진자 수는 더욱 늘어날 수 있다. 회사 측은 현재 도드람엘피씨공사 건물을 폐쇄한 채 방역을 진행하고 있다. 다만 도드람 측은 수급 처리에는 문제가 없다는 입장이다. 

도드람 관계자는 "정확한 확진자 수를 파악하기 위한 검사를 진행중"이라며 "안성 외에도 김제에 가공장을 하나 더 두고 있어 업무 차질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9.96하락 18.7212:31 06/17
  • 코스닥 : 1002.76상승 4.2712:31 06/17
  • 원달러 : 1129.80상승 12.612:31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12:31 06/17
  • 금 : 72.78상승 0.9912:31 06/17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서울시 오세훈·권익위 전현희, '청렴 사회구현' 위해 양 기관 협력
  • [머니S포토] 24차 부동산관계장관회의, 인사 나누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