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 적도기니 연쇄폭발, 최소 20명 사망… 무슨 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프리카 중서부 적도기니의 군 막사에서 연쇄 폭발이 발생해 최소 20명이 사망했다. 사진은 적도기니 국영 텔레비전 TVGE의 보도 영상 화면/사진=로이터
아프리카 중서부 적도기니의 군 막사에서 연쇄 폭발이 발생해 최소 20명이 사망했다. 사진은 적도기니 국영 텔레비전 TVGE의 보도 영상 화면/사진=로이터
아프리카 중서부에 위치한 적도기니의 군 막사에서 연쇄 폭발이 일어나 최소 20명이 사망하고 수백명이 부상당했다. 폭발 원인은 다이너마이트 관리 부주의로 추정된다.

적도기니 국영 텔레비전 TVGE는 지난 7일(현지시각) 최소 5건의 폭발이 이어져 20명의 사망자와 400명 이상의 부상자가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TVGE에 따르면 테오도로 오비앙 응게마 대통령은 성명을 통해 바타 지역의 몬동 콴토마 군 막사에서 일어난 폭발이 "부주의한 다이너마이트 관리" 때문이라고 밝혔다. 그는 폭발이 오후 4시에 발생했으며 주변 도시의 거의 모든 주택과 건물이 피해를 입었다고 설명했다.

TVGE는 폭발 현장 위로 거대한 연기 기둥이 솟아나는 현장을 보도하며 "많은 시민들이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인지 조차 모르고 우왕좌왕하고 있다"며 "모든 것들이 파괴됐다"고 전했다.

적도기니 보건부는 사건 현장과 의료 시설에서 부상자들을 치료하고 있지만 여전히 잔해 아래 많은 사람들이 매몰돼 있을 것을 우려한다.

라디오 방송국인 라디오 마쿠토는 폭발로 인한 연기가 해로울 수 있기 때문에 도시로부터 4km 이내에 거주하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안내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적도 기니 정부는 수급된 혈액이 부족하다며 헌혈 동참을 독려하는 한편 의료진의 자원봉사도 요청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를 위해 마련된 스포츠 센터도 경미한 부상자들을 받는 데 사용될 것으로 보인다.
 

강은경
강은경 eunkyung505@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강은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8.63상승 6.518:01 06/15
  • 코스닥 : 997.37하락 0.0418:01 06/15
  • 원달러 : 1117.00상승 0.318:01 06/15
  • 두바이유 : 72.86상승 0.1718:01 06/15
  • 금 : 72.01상승 0.8318:01 06/15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 [머니S포토] 전국 택배노조, 1박2일 상경투쟁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 [머니S포토] 윤호중 "대체공휴일법 6월 신속 처리…사라진 빨간날 돌려드릴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