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나리' 아역배우 앨런 김 '크리틱스초이스' 아역상 수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나리'의 아역배우 앨런김이 8일 아역상을 수상했다. /사진=판씨네마(주)
'미나리'의 아역배우 앨런김이 8일 아역상을 수상했다. /사진=판씨네마(주)
영화 '미나리'의 아역배우 앨런 김이 아역상을 품에 안았다.

'미나리'는 8일(현지시각)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열린 제26회 크리틱스 초이스 어워즈에서 외국어영화상과 아역상을 수상하며 2관왕의 영예를 차지했다.

이날 데이빗 역을 맡은 앨런 김은 아역상을 수상하며 "가족들과 아이작 감독님, 모드 배우분들에게 감사하다"며 눈물을 흘렸다. 이어 한국어로 "감사합니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크리틱스 초이스는 미국 방송영화비평가협회에서 선정하는 시상식이다. 지난해 '기생충'이 감독상과 외국어영화상 2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미나리'는 이 시상식에서 작품상, 감독상, 촬영상, 각본상, 남우주연상(스티븐 연 분), 여우조연상(윤여정 분), 외국어영화상, 아역상(앨런김 분), 앙상블상, 베스트스코어 등 총 10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

'미나리'는 지난해 2월 열린 제36회 선댄스 영화제 심사위원 대상과 관객상 수상을 시작으로 이번 골든글로브뿐 아니라 미국배우조합상(SAG) 후보에도 오르는 등 전세계 영화제 및 시상식에서 77관왕을 기록 중이다.
 

박혜원
박혜원 sunone@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정치팀 박혜원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9.38하락 19.309:01 06/17
  • 코스닥 : 994.83하락 3.6609:01 06/17
  • 원달러 : 1129.80상승 12.609:01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09:01 06/17
  • 금 : 72.78상승 0.9909:01 06/17
  • [머니S포토] 24차 부동산관계장관회의, 인사 나누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24차 부동산관계장관회의, 인사 나누는 '홍남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