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부여군의원 배우자 수의계약 수사

관련 공무원 소환해 수의계약 체결 경위 등 조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충남지방경찰청
충남지방경찰청
경찰이 충남 부여군과 군의원 배우자 업체와의 수의계약에 대해 수사에 착수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지난 5일 부여군 관련 공무원을 참고인으로 불러 A군의원의 배우자가 운영하는 업체와의 수의계약 체결 경위 등을 조사한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계약 체결 과정에 A군의원의 부정 청탁 및 압력을 행사했는지 여부 등을 집중 캐물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사실 확인 중이라 자세한 내용은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행정안전부 등에 따르면 부여군은 2018년 11월부터 지난해 9월까지 한 건설업체와 모두 10건, 1억4500만 원 상당의 공사를 수의계약했다.

이 업체는 A의원의 배우자가 지분 64%를 소유한 것으로 알려졌다.

행안부는 지난해 ‘생활 속 불공정 및 소극 행정 특별감찰’을 벌여 이 같은 사실을 적발하고 부여군에 기관경고했다.

지방계약법은 지방의원이나 배우자 등이 소유하거나 지분율이 50%이상인 경우 해당 지자체와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수의계약을 체결할 수 없도록 하고 있다.
 

충남=이병렬
충남=이병렬 lby442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대전충남 취재본부 이병렬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4.96하락 13.7218:01 06/17
  • 코스닥 : 1003.72상승 5.2318:01 06/17
  • 원달러 : 1130.40상승 13.218:01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18:01 06/17
  • 금 : 72.78상승 0.9918:01 06/17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예방한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정세균 대선 출마선언식
  • [머니S포토] '광주 건축물 붕괴사고 대책' 당정, 인사 나누는 송영길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예방한 이준석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