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현 또다시 '한경기 2등판'… 2경기 연속 4실점 부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투수 김광현이 2021시즌 두번째 시범경기에서도 4실점을 허용하며 아쉬움을 자아냈다. /사진=로이터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투수 김광현이 2021시즌 두번째 시범경기에서도 4실점을 허용하며 아쉬움을 자아냈다. /사진=로이터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투수 김광현이 2021시즌 두번째 시범경기에서도 아쉬운 모습을 이어갔다.

김광현은 9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주피터의 로저딘 스타디움에서 열린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2021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지난 4일 뉴욕 메츠전 이후 두번째 시범경기 등판이다.

결과는 다소 아쉬웠다. 1회초부터 무사 만루 위기를 맞은 김광현은 이어진 타석에서 가렛 쿠퍼에게 2타점 적시타를 허용했다. 이후 브라이언 앤더슨과 아담 듀발을 잡아냈지만 투구수가 27개까지 늘어나 결국 이닝을 마무리짓지 못한 채 마운드를 내려왔다.

김광현은 팀이 3-4로 뒤진 2회초 다시 마운드에 올랐다. 지난 메츠전과 마찬가지로 1경기에서 두번의 등판을 한 셈이다.

그는 이날 두번째 등판에서 보다 힘있는 투구를 펼쳤다. 스탈링 마르테를 뜬공 처리한 뒤 1사 1루에서 병살타를 유도해 이닝을 매듭지었다. 3회초에도 연속안타를 허용하며 위기를 맞았으나 이후 2아웃을 잡아낸 뒤 로엘 라미레즈와 교체됐다.

김광현의 이날 경기 성적은 2⅓이닝 6피안타 1볼넷 2탈삼진 4실점이다. 지난 메츠전(⅔이닝 4피안타 2볼넷 2탈삼진 4실점)보다 이닝은 더 많은 타자를 잡아냈지만 여전히 높은 피안타율과 실점은 고민거리로 남았다.

세인트루이스는 초반 마운드가 흔들리며 4회말까지 3-5로 뒤처졌다. 5회말 4점을 따내며 역전에 성공했지만 6회초 다시 2점을 실점해 최종점수 7-7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8.68상승 20.0518:01 06/16
  • 코스닥 : 998.49상승 1.1218:01 06/16
  • 원달러 : 1117.20상승 0.218:01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18:01 06/16
  • 금 : 71.79하락 0.2218:01 06/16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대체공휴일 입법 공청회, 인사 나누는 서영교·전해철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