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화물자동차·고읍저류지 공영주차장 조성 추진… 주차난 해소 기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읍저류지 공영주차장. / 사진제공=양주시
고읍저류지 공영주차장. / 사진제공=양주시
양주시(시장 이성호)가 주차공간 부족으로 인한 시민 불편 해소와 운송종사자의 처우개선을 위해 관내 공영주차장 2개소에 대한 조성사업을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그간 옥정·회천신도시 등 급격한 도시개발로 지속적인 인구유입, 외부방문 차량 증가 등으로 인한 고질적인 주차난과 시민 안전을 위협하는 주택가 도로변 화물자동차 불법 주차 문제로 관내 공영주차장 확충 요구가 제기돼왔다.

화물자동차 운수업계에서도 단속 위주의 행정에 대한 실효성 문제를 제기하며 화물자동차 공영주차장 건립 등 실질적인 대책 마련에 대한 목소리를 내왔다.

이에 시는 총사업비 27억원을 투입, 덕정동 480-1 일원에 주차면수 92면 규모의 화물자동차 공영주차장을 오는 8월 준공을 목표로 진행 중이다.

특히 사업대상지는 덕정 구도심에서 800m 떨어진 근거리 지역으로 인근에 주택 등이 없어 화물자동차 주차장으로 적합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화물자동차 공영주차장. / 사진제공=양주시
화물자동차 공영주차장. / 사진제공=양주시
또한 고읍지구 상가 밀집지역 내 주차난 해소를 위해 진행 중인 고읍저류지 공영주차장 조성사업은 2020년 생활SOC사업에 선정돼 확보한 국비 20억원을 포함한 총 76억원의 사업비를 투입, 144명 규모의 지평식 주차장으로 오는 2022년 2월 건립을 완료할 예정이다.

저류지 공영주차장 조성사업은 도심지 내 부지확보의 문제로 인한 주차장 조성의 현실적인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한 대안으로 인근 5427㎡ 부지의 저류지를 활용, 하부에는 저류지 기능을 유지하되 상부에는 공영주차장을 건립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공영주차장 조성사업을 통해 주차공간 부족으로 인한 시민들의 불편이 일부 해소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앞으로도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과 시민 편익 향상을 위한 도시 기반시설 확충에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양주=김동우
양주=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302.84상승 16.7418:01 06/25
  • 코스닥 : 1012.13하락 0.4918:01 06/25
  • 원달러 : 1127.70하락 7.218:01 06/25
  • 두바이유 : 74.81상승 0.3118:01 06/25
  • 금 : 73.73상승 0.318:01 06/25
  • [머니S포토] '코스피 3,300선 뚫었다'
  • [머니S포토] '외식 가맹사업 거래 공정화 자율규약 체결'
  • [머니S포토] 코리아패션마켓 시즌3, '패션업계 경기 활성화 촉진'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코스피 3,300선 뚫었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