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잎새주 모델 송가인 효과 봤다" 보해양조, 계약 연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해 코로나 19 여파 속에서도 보해양조 대표 소주 잎새주가 송가인 효과를 톡톡히 보며 올해 계약을 연장했다/사진=보해양조 제공.
지난해 코로나 19 여파 속에서도 보해양조 대표 소주 잎새주가 송가인 효과를 톡톡히 보며 올해 계약을 연장했다/사진=보해양조 제공.
지난해 코로나 19 여파 속에서도 보해양조 대표 소주 잎새주가 송가인 효과를 톡톡히 본 것으로 알려졌다.

10일 보해양조에 따르면 대표 소주 잎새주의 지난해 매출은 전년에 비해 소폭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코로나19 확산되면서 주류시장이 침체되는 상황 속에서도 선전했다는 평가다.

이같은 데는 잎새주 모델로 송가이인 선정되면서 매출에 긍정적인 영향을 준 것으로 풀이된다. 

보해양조는 지난해 '미스트롯' 송가인과 광고 모델을 맺고 송가인을 상징하는 핑크색을 넣은 송가인 한정판 잎새주를 선보이며 시장 공략에 나섰다.

송가인은 고향인 전라도의 대표 소주인 잎새주 모델이 된 것을 기뻐하면서 개인SNS채널에 제품 사진을 공유하는 등 보해양조와 잎새주 알리기에 적극 나서고 있다. 

뿐만 아니라 지난해 코로나로 고통받는 국민들을 응원하기 위한 ‘코로나 극복 캠페인송’인 ‘잘 될꺼야’를 보해와 함께 제작해서 음원과 뮤직비디오 파일을 무료로 공유해서 누리꾼들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을 얻기도 했다. 

이처럼 송가인이 고향 소주에 대한 애정을 듬뿍 드러내면서 '송가인 소주 잎새주'라는 입소문이 확산되고 있고, 송가인은 올해도 잎새주 광고 모델로 활동하게 됐다.

보해양조는 최근 송가인과 포스터 촬영을 마친 후 본격적으로 송가인 소주 잎새주를 알릴 계획이다. 이번 촬영에서는 기존의 주류회사들이 시도하지 않았던 다양한 연출을 시도해 송가인과 잎새주의 색다른 면모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보해양조 관계자는 “송가인 씨가 제품 알리기에 적극 나서준 덕분에 매출을 올리는 데에 큰 도움이 됐다”며 “보해양조와 송가인의 협업이 기업과 모델 모두가 상생하는 모범 사례가 될 수 있도록 2021년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twitter facebook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3267.93상승 2.9718:01 06/18
  • 코스닥 : 1015.88상승 12.1618:01 06/18
  • 원달러 : 1132.30상승 1.918:01 06/18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18
  • 금 : 70.98하락 1.3718:01 06/18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 [머니S포토] 제7차 공공기관운영위,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법사위 주재하는 박주민 위원장 대리
  • [머니S포토] 광주 건물붕괴 사건 피해자를 향해 고개 숙인 권순호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발언 경청하는 김진표 부동산 특위 위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