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강북구, ‘탄소중립 열일(10+1) 실천운동’ 전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강북구는 급격히 변화하는 기후위기에 대응하기 위한 ‘탄소중립 열일(10+1) 실천운동’을 펼친다. / 사진제공=강북구
강북구는 급격히 변화하는 기후위기에 대응하기 위한 ‘탄소중립 열일(10+1) 실천운동’을 펼친다. / 사진제공=강북구
서울 강북구가 급격히 변화하는 기후위기에 대응하기 위한 ‘탄소중립 열일(10+1) 실천운동’을 펼친다.

‘탄소중립 열일(10+1)운동’은 생활 속 온실가스 배출 줄이기를 위한 행동 과제를 실천한다고 약속하는 캠페인으로 온실가스 발생의 주요 원인인 이산화탄소를 낮추기 위해서는 에너지 절약이 필수라는 뜻을 담고 있다. 탄소중립은 개인이나 기업 등에서 배출한 이산화탄소 양만큼 흡수량을 늘려 결과적으로 제로(0) 상태를 만든다는 개념이다.

실천운동은 에너지 절약을 위한 10가지 행동하기와 1가지 참여하기로 구성된다. 10가지 행동수칙은 ▲고효율 에너지제품 사용 ▲대기전력 차단 ▲가전제품 사용시간 감소 ▲적정 실내온도 유지 ▲친환경 운전 ▲대중교통 이용 ▲음식물쓰레기 줄이기 ▲일회용품 사용 안하기 ▲분리배출 철저 ▲물 절약 실천이다.

1가지 참여하기는 에코마일리지 프로그램으로 전기, 도시가스, 수도 등 에너지 절감률에 따라 1~5만원 상당의 유인책이 지급된다. 아파트 관리비를 차감하거나 현금으로 교환이 가능하며, 전통시장 온누리 상품권과 모바일 문화상품권으로도 받을 수 있다.

탄소중립에 뜻을 같이 하는 주민은 구청 홈페이지에서 동참할 수 있다. 세부 실천약속 중에서 나만의 행동수칙을 고르면 된다. 수칙 선택이 끝나면 자동으로 연간 이산화탄소 감축 예상량이 나타난다. 나의 다짐을 담은 서약하기의 종료와 동시에 에코마일리지 참여화면으로 연결된다.

강북구는 공공기관에서 솔선수범을 보인 후 자발적인 주민동참을 이끌어 낼 계획이다. 시민실천단 등 환경지킴이와 함께 홍보활동을 병행할 예정이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탄소중립에 도달하기 위해서는 긴 호흡을 갖고 모든 상황과 영역에서 다각적인 노력이 필요하다”며 “온실가스 줄이기를 통한 탄소중립 달성에 구민들의 참여와 실천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김경석
김경석 84kskim@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경제전문지 머니S 서울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경석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