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다시 국경 연다… "한국 등 7개국 여행 규제 완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랑스가 한국을 포함한 7개 국가에 한해 다시 국경을 열기로 했다. 사진은 프랑스 니스 공항 모습. /사진 =로이터
프랑스가 한국을 포함한 7개 국가에 한해 다시 국경을 열기로 했다. 사진은 프랑스 니스 공항 모습. /사진 =로이터
프랑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닫았던 국경을 다시 연다. 다만 대상은 한국을 포함한 일부 국가로 한정된다.

지난 11일(현지시각) 로이터, AFP 통신에 따르면 프랑스 외교부는 한국·호주·뉴질랜드·이스라엘·일본·영국·싱가포르 등 7개국에 대한 출입국 조건을 12일부터 완화한다는 성명을 발표했다. 

프랑스는 지난 1월31일부터 유럽연합(EU) 회원국을 제외한 다른 나라에서 입국하는 사람에 대해 국경을 폐쇄했다.

장밥티스트 르무안 프랑스 관광장관은 이들 국가의 건강 상황이 개선돼 완화 조치를 취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자신의 트위터에서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가 이미 프랑스에서도 널리 퍼졌기 때문에 영국도 규제 완화 대상에 포함됐다"고 부연했다.

다만 이들 국가에서 프랑스로 입국할 때는 여행 출발일 기준 72시간 이내에 발급된 유전자증폭(PCR) 검사 음성 확인서를 제출해야 한다.

이날 프랑스 외교부는 여행을 정당화 할 만한 '긴급한 사유'도 추가했다. 내용은 ▲부부 중 한 명만 해외에 거주하는 경우 ▲프랑스 밖에 가족이 있는 미성년 학생 ▲외국에 자녀를 둔 부부 ▲프랑스에서 시험을 치르는 학생 등이다.

전 세계 코로나19 확진·사망 현황을 집계하는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이날 현재 프랑스의 누적 확진자 수는 399만331명, 사망자는 8만9830명이다.
 

강은경
강은경 eunkyung505@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강은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6.86상승 4.3315:30 07/28
  • 코스닥 : 1035.68하락 10.8715:30 07/28
  • 원달러 : 1154.60상승 4.515:30 07/28
  • 두바이유 : 73.52하락 0.1815:30 07/28
  • 금 : 73.02상승 1.4315:30 07/28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 [머니S포토] 신혼희망타운 모델하우스 살펴보는 노형욱 장관
  • [머니S포토] 요즌것들 연구소2, 인사 나누는 이준석-이영
  • [머니S포토] 당정청…오늘 '2단계 재정분권 추진안' 발표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