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과 선수에서 부부로… 양준혁, 19세 연하 박현선 오늘 결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더써드마인드
사진=더써드마인드
양준혁과 19세 연하의 아내 박현선과 13일 결혼식을 올린다. 양준혁과 박현선은 선수와 팬의 사이로 알게 돼 부부의 인연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양준혁은 “한 여자를 연인으로 맞아들이기까지 반 백년의 세월을 기다려 왔다”며 “늦게 가는 만큼 행복하게 잘 살겠다”며 결혼 소감을 밝힌 바 있다.

박현선은 “혼자가 아닌 둘이 함께 행복한 삶을 채워 나갈 수 있어서 매우 설레고 기대된다”며 “그 모든 것을 오빠와 함께 하기에 더욱 더 아름다운 미래가 그려진다”고 전했다.

두 사람은 올 1월 혼인신고를 마쳐 법적인 부부다. 양준혁은 지난 1993년 삼성 라이온즈에 입단한 후 지난 2010년 야구선수를 은퇴했다. 이후 방송인 겸 해설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9.70하락 4.6311:22 04/16
  • 코스닥 : 1016.05상승 2.1511:22 04/16
  • 원달러 : 1119.50상승 1.911:22 04/16
  • 두바이유 : 66.94상승 0.3611:22 04/16
  • 금 : 64.17상승 1.6111:22 04/16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주호영 "개각은 물갈이 퍼포먼스 아닌 '국정전환' 필요"
  • [머니S포토] 김종인·금태섭 '1시간 비공개 회동'
  • [머니S포토] 사의표명 정세균, 마지막 '중대본' 회의, 참석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