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녀 입시비리 정경심, 2심 재판 시작… 1심은 법정구속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자녀 입시비리와 사모펀드 관련 의혹으로 재판에 넘겨져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은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항소심 첫 재판이 15일 열린다. 사진은 지난해 12월23일 정 교수가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위반 등 관련 1심 선고공판에 출석하는 모습. /사진=뉴스1
자녀 입시비리와 사모펀드 관련 의혹으로 재판에 넘겨져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은 정경심 동양대 교수의 항소심 첫 재판이 15일 열린다. 사진은 지난해 12월23일 정 교수가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위반 등 관련 1심 선고공판에 출석하는 모습. /사진=뉴스1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자녀 입시비리와 사모펀드 관련 의혹으로 재판에 넘겨져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은 가운데 항소심 첫 재판이 오늘(15일) 열린다. 이날 재판은 1심 실형 선고 후 약 3개월 만에 열린 것이다.

서울고등법원 형사1-2부(부장판사 엄상필·심담·이승련)는 이날 오후 2시30분 업무방해, 자본시장법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정 교수의 첫 공판준비기일을 진행한다.

공판준비기일은 정식 재판에 앞서 열리는 절차로 공판기일과 달리 피고인들의 출석의무가 없어 정 교수가 직접 법정에 나오진 않을 전망이다.

정 교수는 동양대 표창장을 비롯한 서류를 위조하거나 허위로 발급받아 딸의 입시에 사용해 입학전형 업무를 방해한 혐의를 받는다.

지난해 12월 1심 재판부는 입시비리 혐의를 모두 유죄로 인정해 정 교수에게 징역 4년과 벌금 5억원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다. 사모펀드 운용사 자금 횡력 등 사모펀드 비리 혐의 가운데 일부와 증거인멸 혐의 중 일부는 무죄로 판단했다.


 

홍지현
홍지현 ghdel59@mt.co.kr

안녕하십니까. 머니S 홍지현기자 입니다.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기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53.16상승 9.2418:05 03/30
  • 코스닥 : 850.48상승 6.5418:05 03/30
  • 원달러 : 1299.00하락 3.718:05 03/30
  • 두바이유 : 78.04상승 0.1518:05 03/30
  • 금 : 1997.70상승 13.218:05 03/30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