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견뎌줘서 고마워"…서울시, 2021년 봄편 서울꿈새김판 문안 공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도서관 외벽 서울꿈새김판이 봄을 맞이하여 새 옷으로 갈아입었다. 서울시는 2021년 봄편 꿈새김판 문안 공모전을 지난 2월2일부터 15일까지, 14일간 진행하고, 당선작으로 이재영씨의 <꽃말은 ‘잘 견뎌줘서 고마워’ 입니다. 바로 당신이라는 꽃!>을 선정, 시민들에게 선보였다.
서울도서관 외벽 서울꿈새김판이 봄을 맞이하여 새 옷으로 갈아입었다. 서울시는 2021년 봄편 꿈새김판 문안 공모전을 지난 2월2일부터 15일까지, 14일간 진행하고, 당선작으로 이재영씨의 <꽃말은 ‘잘 견뎌줘서 고마워’ 입니다. 바로 당신이라는 꽃!>을 선정, 시민들에게 선보였다.
서울도서관 외벽 서울꿈새김판이 봄을 맞이하여 새옷으로 갈아입었다. 서울시는 2021년 봄편 꿈새김판 문안 공모전을 지난 2월2일부터 15일까지, 14일간 진행하고, 당선작으로 이재영씨의 <꽃말은 ‘잘 견뎌줘서 고마워’ 입니다. 바로 당신이라는 꽃!>을 선정, 시민들에게 선보였다.

‘봄을 맞이하여 희망찬 봄의 기운을 담은 글귀’를 주제로 펼쳐진 이번 문안 공모전에는 총 1558편이 접수되었으며, 그 중 서울시는 이재영씨 외 5인의 작품을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이번 문안 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한 이재영씨는 선정된 문안에 대한 설명으로 “팬데믹 시대를 함께하는 모두가 그렇듯 유독 긴 겨울을 견디어 온 기분이었다”며 “모든 꽃들은 극복으로 피어나기에 아름답다. 각자의 자리에서 묵묵히 오늘을 견뎌내는 우리들 모두가 반드시 피어날 희망의 꽃이라는 메시지를 전하고 싶었다”고 전했다.

이재영씨는 수상소감으로 “서울광장에 내 글이 게시된다는 것은 마치 봄이 주는 선물 같다”고 전하며, “제 살을 터트려 피워내는 꽃처럼 오늘의 시련을 묵묵히 견디며 피워낼 아름다움 준비하고 있을 모든 분들께 ‘잘 견뎌줘서 고맙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서울꿈새김판 문안선정위원회는 대상 선정 이유로 “봄이라는 계절을 상징하는 꽃에서 착안하여, 꽃이 담고 있는 의미 ‘꽃말’에 시대적 아픔을 견뎌준 당신에게 고맙다는 인사로 위로와 희망을 담아 이야기한 것이 참신하여 선정했다”고 밝혔다.

한영희 서울시 시민소통기획관은 “새 기운이 생동하는 봄의 계절이다. 새롭게 단장한 서울꿈새김판의 글귀로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시민들께 희망의 꽃을 전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김경석
김경석 84kskim@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경제전문지 머니S 서울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경석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1.37상승 5.1815:07 06/24
  • 코스닥 : 1012.20하락 4.2615:07 06/24
  • 원달러 : 1135.20하락 2.515:07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5:07 06/24
  • 금 : 73.43상승 0.9115:07 06/24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과방위 또 파행' 회의장 퇴장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