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G는 갤럭시”… 美 다운로드 속도 측정서 아이폰 압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 갤럭시S21 3종 /사진=삼성전자
삼성 갤럭시S21 3종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 스마트폰이 5G 다운로드 속도에서 경쟁사들에 압도적인 우위를 보였다.

15일(현지시각) 영국 시장조사업체 오픈시그널(Opensignal)은 미국에 출시된 주요 5G 스마트폰 제품들의 평균 다운로드 속도를 측정한 결과를 공개했다. 이번 조사에서 삼성전자는 1등을 차지한 ‘갤럭시S21’을 포함해 5G 다운로드 속도 상위 25개 모델 중 60%(15개)를 휩쓸었다.

삼성전자는 2019년 ‘갤럭시S10’ 출시로 세계 5G 스마트폰 시장 문을 연 이래 이 분야 리더십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1월 출시된 ‘갤럭시S21’ 시리즈는 이번 측정에서 평균 다운로드 속도 50Mbps(초당 메가비트)를 넘은 유일한 모델로 기록됐다. 기본 모델이 56Mbps로 1위에 올랐고 울트라 모델(47.5Mbps)과 플러스 모델(45Mbps)도 각각 5위와 9위를 차지했다.

오픈시그널은 삼성전자 폴더블 스마트폰 제품들이 상위 25위 내에 포함된 점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폴더블폰의 접고 펴는 폼팩터가 안테나 등 통신 기능 관련 설계에 영향을 미칠 수 있음에도 안정적인 속도를 보였다. ‘갤럭시Z 플립 5G’는 44.7Mbps로 10위, ‘갤럭시Z 폴드2 5G’는 39.4Mbps로 23위를 기록했다.

5G 스마트폰 평균 다운로드 속도 상위 25개 모델 /자료=오픈시그널
5G 스마트폰 평균 다운로드 속도 상위 25개 모델 /자료=오픈시그널

반면 지난해 10월 출시된 애플의 첫 5G 스마트폰 ‘아이폰12’ 시리즈의 경우 평균 다운로드 속도 상위 25개 모델에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아이폰12’ 모델별로 기본형 29.6Mbps, 미니 32.9Mbps, 프로 36.9Mbps, 프로맥스 36.2Mbps를 기록했다.

오픈시그널은 “애플 아이폰 사용자들은 주요 스마트폰 브랜드 중 5G 이용 시 가장 큰 차이를 체감한다. 4G 다운로드 속도보다 2.3배 빨라진다”고 밝히면서도 “5G 이용 가능 지역에서 아이폰의 다운로드 속도는 가장 빠른 브랜드인 삼성 갤럭시보다 약 18% 느린 것으로 나타났다”고 덧붙였다.
 

팽동현
팽동현 dhp@mt.co.kr  | twitter facebook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23:59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23:59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23:59 04/13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23:59 04/13
  • 금 : 61.58상승 0.4823:59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