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차 대유행' 접어든 프랑스, 새 코로나 변이까지 발견… '방역 비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프랑스에서 새로운 변이 바이러스가 발견됐다. 사진은 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줄선 프랑스 시민들의 모습. /사진=로이터
프랑스에서 새로운 변이 바이러스가 발견됐다. 사진은 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줄선 프랑스 시민들의 모습. /사진=로이터
프랑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3차 대유행에 접어들었다. 최근 확진자가 다시 급증한 가운데 새로운 변이 바이러스까지 발견돼 현지 방역에 비상이 걸렸다.  

16일(현지시각)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장 카스텍스 프랑스 총리는 "지난해 11월20일 이후 처음으로 일주일 평균 일일 신규 확진자가 2만5000명을 넘어섰다"며 "프랑스가 코로나19 3차 대유행에 접어들었다"고 말했다.

프랑스 보건당국에 따르면 이날 2만8875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이는 일주일 전 대비 4.5% 증가한 수치이며 한달 반 만에 가장 큰 폭의 증가율이다. 

이에 카스텍스 총리는 BFM TV와의 인터뷰에서 "파리 지역에 새로운 조치를 고려할 때가 온 것 같다"며 "다른 두 지역에서 이미 실시되고 있는 것과 같은 주말 봉쇄등의 조치들이 검토될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프랑스는 새로운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가 발견돼 확산 우려가 커지고 있다. 프랑스 보건당국은 공식성명을 통해 브르타뉴 지방 라니옹에 있는 한 병원에서 발생한 집단감염 사례를 분석하다가 새로운 변이 바이러스를 발견했다고 밝혔다. 

보건당국은 이번에 발견된 변이 바이러스가 기존 변이보다 전파력이 강하거나 위험한지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이에 프랑스 보건 전문가들은 '3차 대유행'과 '변이 확산 가능성'을 지적하며 의료체계 붕괴를 막기 위해선 파리 지역에 추가 봉쇄령을 내려야 한다고 신속한 대응을 촉구했다. 
 

박혜원
박혜원 sunone@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정치팀 박혜원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