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진 신한카드 사장, 지난해 연봉 8억2400만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사진=신한카드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사진=신한카드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의 지난해 연봉은 8억2400만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신한카드가 금융감독원에 제출한 지난해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의 급여는 5억5000만원, 상여금 2억7000만원 등 연봉 8억2400만원을 받았다.

이와 함께 장기성과연동형 주식보수(PS) 1만990주가 있으며 이는 2020년~2023년의 회사 장기 성과와 지주회사 주가에 따라 지급여부와 금액이 추후 확정된다.

임영진 사장은 2017년부터 4년 동안 신한카드를 이끌어왔으며 지난해 말 2년 연임에 성공했다.

임 사장을 제외한 개인별 보수지급금액을 살펴보면 연봉 5억원 이상인 직원은 5명으로 퇴직자들이었다. 김대영 부장이 퇴직금 6억5600만원 등 7억8100만원을 받았다.
 

박슬기
박슬기 seul6@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박슬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0.49상승 24.911:01 04/13
  • 코스닥 : 1007.58상승 6.9311:01 04/13
  • 원달러 : 1125.60상승 0.711:01 04/13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1:01 04/13
  • 금 : 61.10상승 0.1611:01 04/13
  • [머니S포토] 민주당 원내대책회의, 발언하는 '김영진'
  • [머니S포토] 비공개 與 3선 의원 회동 참석한 '도종환'
  • [머니S포토] 코스닥 1000선 탈환
  • [머니S포토] 국회 정무위 소위, 인사 나누는 성일종-이건리
  • [머니S포토] 민주당 원내대책회의, 발언하는 '김영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