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로 준비 조현, '베리굿' 해체 얘기 나오자… "아쉬움은 있다가도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걸그룹 '베리굿' 소속사가 해체설을 부인했다. /사진=뉴스1
걸그룹 '베리굿' 소속사가 해체설을 부인했다. /사진=뉴스1
걸그룹 '베리굿'이 해체가 됐다는 얘기가 있었지만 소속사는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조현은 19일 오전 영화 '최면' 라운드 온라인 인터뷰를 진행했다. 조현은 베리굿 활동에 관한 얘기를 꺼냈다. 그는 "아이돌 활동은 그만두게 됐지만 앞으로 연기자로 가는 길을 더 책임감 있게 임하고 싶다. 현재 베리굿 멤버들의 계약 기간이 끝나서 단체 활동은 예정이 있는지 모르겠다"고 설명했다. 조현은 솔로 활동을 준비중이라고 덧붙였다.

"베리굿 멤버들의 각자 활동에 대해 아쉬움이 없냐?"는 질문에는 "아쉬움이 있다가 없어지는 그런 단계가 된 것 같다. 다른 멤버들의 꿈, 원하는 길을 뒤에서 응원해주고 앞에서도 서로 응원해 줘야 행복하지 않을까 싶다. 멤버들과 각자의 길을 걸어도 괜찮다"고 답했다.

인터뷰 이후 베리굿이 해체가 됐다는 보도가 나왔지만 사실이 아니었다. 소속사 관계자는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베리굿은 해체하지 않았다. 여전히 그룹을 유지 중이며 앞으로 활동 역시 다각도의 방법으로 염두에 두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조현 역시 계약 기간이 남은 상황이며 배우 활동과 가수 활동을 겸하고 있는 셈이다. 해체가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다.

베리굿은 2014년 5인조 걸그룹으로 데뷔했다. 지난 2월까지 4인 체제로 활동하다 현재 조현과 세형만 남았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12.26상승 13.6411:31 04/19
  • 코스닥 : 1027.96상승 6.3411:31 04/19
  • 원달러 : 1116.70상승 0.411:31 04/19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1:31 04/19
  • 금 : 65.12상승 0.9511:31 04/19
  • [머니S포토] 4.19 민주묘지 찾은 시민들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민에게 도움 주는 정책 새로운 입장 밝힐것"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4.19 민주묘지 찾은 시민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