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조그룹 창립 50주년… 주진우 회장 "새로운 50년 역사 쓸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조그룹이 19일 창립 50주년을 맞이했다./사진=사조그룹
사조그룹이 19일 창립 50주년을 맞이했다./사진=사조그룹

종합식품기업 사조그룹이 19일 창립 50주년을 맞이했다.

사조그룹은 1971년 자본금 3000만원과 직원 5명, 중고 원양어선 1척으로 참치 독항사업에 나선지 50년만에 세계 최다 참치선단을 보유한 세계적인 원양기업으로 우뚝 섰다. 수산과 식품·유통, 축산, 레저 등 30여개 계열사, 연간 약 3조원의 매출을 올리는 종합식품기업으로 성장했다.

주진우 사조그룹 회장은 창립 50주년 기념사를 통해 “50주년의 자리에 오기까지 노력해준 전현직 임직원들의 노고에 깊은 감사를 표한다”며 “사조그룹의 미래와 새로운 50년의 역사를 쓰는 대열에 사조그룹 임직원들이 함께 하자”고 포부를 밝혔다.

사조그룹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기 위해 별도의 기념행사 없이 사장단 회의로 행사를 대체하며 이 자리에서 장기근속 임직원 포상 등 별도의 시상을 진행한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18:03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18:03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18:03 04/13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8:03 04/13
  • 금 : 61.10상승 0.1618:03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