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어교육과 ICT체험 한곳에”… SKT, 마포에 ‘젬플레이스’ 오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잼플레이스’에서 아이들이 미디어월 앞에 알파벳 큐브들을 사용해 인터랙션 게임을 즐기는 모습. /사진=SKT
‘잼플레이스’에서 아이들이 미디어월 앞에 알파벳 큐브들을 사용해 인터랙션 게임을 즐기는 모습. /사진=SKT

SK텔레콤은 복합 문화 공간 ‘잼플레이스(ZEM PLAYS)’를 23일 신교육특구 서울 마포지역에 위치한 ‘마포 T타운’에 선보인다고 밝혔다. 만 12세 이하 아이들을 위해 2019년 론칭한 유무선 통합 브랜드 ‘잼(ZEM)’의 첫 플래그십 스토어다.

‘잼플레이스’는 아이 주도형 ‘영어 놀이공간’과 동행한 부모가 SK텔레콤 ICT서비스 체험·상담을 할 수 있는 ‘ICT서비스존’으로 구성됐다. 원어민 크루(직원)가 상주하는 ‘영어 놀이 공간’은 아이들이 방과 후 편히 들러 다양한 영어 콘텐츠를 즐기고 몰입할 수 있는 공간을 지향한다. ‘ICT서비스존’에서는 학부모 여부와 상관없이 성인 누구나 SK텔레콤의 상품·서비스와 디바이스를 이용해보고 컨설팅을 받을 수 있다.



아이들과 학부모를 위한 영어·ICT 체험 공간


‘잼플레이스’는 ▲초대형 미디어월 ▲증강현실(AR)을 활용한 리얼리티 북스 ▲태블릿으로 영어 교육용·놀이용 앱을 체험할 수 있는 미디어 라이브러리 ▲4500권의 영어 도서가 비치된 큐레이션 서가 ▲부모·자녀 대상의 교육 프로그램이 진행되는 클래스룸 등 다양한 공간에서 놀이형 영어를 경험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서울 마포 T타운에 위치한 ‘잼플레이스’ 구조 /자료=SKT
서울 마포 T타운에 위치한 ‘잼플레이스’ 구조 /자료=SKT

아이들은 5.6미터에 달하는 ‘미디어월’을 통해 Btv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영어학습용 키즈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고 바닥에 놓인 알파벳 큐브들을 활용해 대화면과 연결된 여러 게임도 즐길 수 있다. ‘리얼리티 북스’는 AR 기술을 활용해 영화 속 ‘움직이는 책’을 구현함으로써 아이들이 책을 가까이할 수 있도록 돕는다. ‘미디어 라이브러리’에는 영어 교육용 앱 서비스를 즐길 수 있는 디바이스들이 준비돼있다.

‘서가’에는 아이들의 다양한 수준과 관심사에 맞춰 영어 전문 사서가 엄선한 4500권의 영어 도서가 비치돼있다. 특정한 주제로 구성돼 매월 업데이트된다. ‘잼플레이스’만의 희귀본 ‘마니아들을 위한 백과사전’부터 등장인물이 튀어나오는 팝업북과 ‘해리포터’까지 다양한 도서가 구비돼있다. 유일하게 조용한 공간인 ‘클래스룸’에서는 아이들을 위한 영업 수업이 이뤄지며 학부모를 위한 영어 독서 프로그램, 스마트폰·미디어 사용 습관 교육 등도 진행된다.

‘잼플레이스’에서 아이들이 리얼리티 북스에서 AR로 실감 콘텐츠를 감상하는 모습. /사진=SKT
‘잼플레이스’에서 아이들이 리얼리티 북스에서 AR로 실감 콘텐츠를 감상하는 모습. /사진=SKT

아이들이 전용 공간에서 영어를 체험하는 학부모는 ‘ICT서비스존’에서 SK텔레콤 공식인증대리점 업무를 처리할 수 있다. 홍대에 위치한 ICT멀티플렉스 ‘T팩토리’와 마찬가지로 365일 24시간 무인으로 운영되는 휴대폰 자판기가 설치돼있다. 키오스크를 통해 스마트폰과 액세사리를 구입하고 개통할 수 있고 크루들에게 상품·서비스 안내도 받을 수 있다.



방역 지침 따라 제한적 운영으로 시작… 명사 언택트 클래스 이벤트도 열어


‘잼플레이스’는 이날 오픈 시점에는 코로나 방역 지침 2단계 기준 가이드에 따라 먼저 투어 신청 고객 대상으로만 운영을 시작한다. ‘잼플레이스’ 웹사이트를 통해 사전 신청한 1팀만 이용할 수 있다. 원어민이 진행하는 투어 프로그램으로 50분간 진행될 예정이다. 향후 코로나 방역 지침 변동에 따라 탄력적으로 운영 규모를 늘려갈 계획이다.

 ‘잼플레이스’ 언택트 클래스 특강 /자료=SKT
‘잼플레이스’ 언택트 클래스 특강 /자료=SKT

오픈 이벤트로는 ‘잼플레이스’에서 진행하는 자녀 교육 전문가 특강을 언택트 클래스로 마련할 예정이다. 시원스쿨 대표 이시원 강사,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의 이보연 소장 등 학부모에게 유명한 유아심리·교육 전문가에게 노하우를 듣고 개인적인 상담을 할 수 있는 교육 프로그램이다. ‘잼플레이스’ 웹사이트에서 응모할 수 있으며 ‘젬’ 앱 서비스 이용자들 중 추첨을 통해 선정해 1회 최대 80명의 수강자를 모집한다.

한명진 SK텔레콤 마케팅그룹장은 “아이들이 미디어와 기술을 통해 영어 등 다양한 문화와 콘텐츠에 대한 새로운 경험을 하고, 부모님들은 안심하고 아이들과 함께 방문할 수 있는 마포지역의 ‘커뮤니티 마크’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며 “어렸을 때부터 올바른 스마트폰, 미디어 사용 습관을 기르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잼’의 ESG 차원에서 역할 또한 확대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팽동현
팽동현 dhp@mt.co.kr  | twitter facebook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23:59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23:59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23:59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23:59 07/30
  • 금 : 73.90상승 0.2223:59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