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아파트값 평균 11억원 눈앞… 강남 13억원 돌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B국민은행이 발표한 월간 KB주택가격동향에 따르면 3월 서울 아파트 평균 전셋값은 전월 보다 733만원 오른 6억562만원으로 나타났다. 서울 아파트 평균 매매가격은 3월 기준 10억9993만원으로 전달(10억8192만원) 보다 1801만원 상승했다. /사진=뉴스1
KB국민은행이 발표한 월간 KB주택가격동향에 따르면 3월 서울 아파트 평균 전셋값은 전월 보다 733만원 오른 6억562만원으로 나타났다. 서울 아파트 평균 매매가격은 3월 기준 10억9993만원으로 전달(10억8192만원) 보다 1801만원 상승했다. /사진=뉴스1
서울 아파트 평균 전세가격이 처음으로 6억원을 넘어섰다. 지난해 임대차2법 시행 직후인 8월 5억원을 돌파하고 7개월 만에 약 1억원이 오른 셈이다. 평균 매매가격은 11억원을 눈앞에 두고 있다. 강남권 평균 아파트값은 13억500만원으로 첫 13억원 돌파다.

29일 KB국민은행이 발표한 월간 KB주택가격동향에 따르면 3월 서울 아파트 평균 전셋값은 전월 보다 733만원 오른 6억562만원으로 나타났다. 통계 작성을 시작한 2011년 6월 이후 첫 6억원대 진입이다.

전년(4억8393만원)과 비교해 1억2170만원(25.2%) 상승했고, 전년 연간 전세가격 상승폭(2080만원)의 5.9배 수준이다. 2019년 3월 서울 아파트 평균 전세가격은 4억6313만원이었다. 서울 아파트 평균 전세가격은 2016년 3월 4억원 선을 넘어선 후 지난해 상반기까지 4억원대 중반을 유지했다. 임대차2법이 시행된 지난해 7월 이후 급격히 상승세를 탔고, 지난해 10~11월에는 매달 약 2000만원씩 상승하는 등 오름세가 거셌다.

강남권(한강 기준 남쪽 11개구) 아파트 평균 전세가격은 7억630만원으로 전달(7억16만원) 보다 소폭 상승했다. 강북권(한강 기준 북쪽 14개구)은 4억9107만원을 기록, 5억원에 가까이 다가섰다.

전문가들은 임대차법 개정 이후 전세물건 품귀 현상이 지속되며 가격 오름세가 심화한 상황이 반영된 결과로 보고 있다. 집값 상승세가 이어지며 전세가격 상승도 거셌다.

서울 아파트 평균 매매가격은 3월 기준 10억9993만원으로 전달(10억8192만원)보다 1801만원 상승했다. 강남권 평균 아파트값은 13억500만원으로 처음으로 13억원대에 진입했다. 경기는 평균 매매가격이 2월(4억8451만원) 보다 1521만원 상승한 4억9972만원을 기록, 5억원을 목전에 두고 있다.

전셋값 상승폭은 올해 들어 완화되고 있는 모양새다. KB국민은행 리브온에 따르면 3월 서울 주택 전세가격 상승률은 0.68%로 지난해 11월 2.39%를 기록한 이후 이달까지 4개월 연속(1.50%→1.21%→0.93%→0.68%) 완만해진 상승곡선을 그리고 있다.
 

강수지
강수지 joy82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산업2팀 건설·부동산 담당 강수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09하락 0.8718:01 05/07
  • 금 : 67.17하락 0.59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