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꺼진 삼각별 로고… 벤츠코리아, 지구촌 전등 끄기 동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와 전국 12곳의 전시장이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전 세계적 캠페인 ‘2021 지구촌 전등 끄기’에 참여했다./사진=벤츠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와 전국 12곳의 전시장이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전 세계적 캠페인 ‘2021 지구촌 전등 끄기’에 참여했다./사진=벤츠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는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전 세계적 캠페인 ‘2021 지구촌 전등 끄기’에 참여했다고 29일 밝혔다.

‘지구촌 전등 끄기’는 세계자연기금이 2007년부터 주최하고 있는 자연보전 캠페인으로 매년 3월 마지막 주 토요일 1시간 동안 전등을 소등하는 활동이다. 전 세계 유명 랜드마크들이 동참했으며 국내에서는 2016년 공공건물에서만 1시간 소등으로 3131톤의 온실가스 감축 효과를 거둔 것으로 알려졌다.

벤츠 코리아는 한국 사무실이 위치한 서울스퀘어와 협의해 지난 27일 저녁 8시 30분부터 1시간 동안 사무실 내부뿐만 아니라 건물 외벽의 벤츠 삼각별 로고와 미디어 파사드를 일제히 소등했다.

이외에도 같은 건물에 위치한 ▲국내 모든 다임러 계열사 ▲청담 ▲강남대로 ▲금천 ▲고양 ▲대구 ▲해운대 ▲남천 등 전국 12곳의 메르세데스-벤츠 전시장에서도 캠페인에 동참했다. 이들 역시 같은 시간 동안 모든 전등과 조명을 소등함으로써 에너지 사용을 줄이고 기후변화 대응 노력을 되새기는 기회로 삼았다.

다임러와 벤츠 본사는 세계 곳곳의 지사 및 계열사들과 함께 이번 캠페인에 참여했다. 벤츠는 지난 2019년 지속 가능 전략인‘앰비션 2039’를 발표하며 오는 2039년까지 탄소 중립을 실현하겠다고 선언했다.

토마스 클라인 벤츠 코리아 대표이사 사장은 “책임감 있는 기업 시민으로서 기후변화의 위험성을 인식하고 지구를 보전하자는 취지에 공감해 이번 캠페인에 참여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친환경 활동을 통해 탄소 중립과 지속 가능성 실현을 향한 노력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지용준
지용준 jyju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모빌리티팀 지용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2.71상승 38.1914:50 05/18
  • 코스닥 : 968.99상승 6.4914:50 05/18
  • 원달러 : 1130.90하락 3.914:50 05/18
  • 두바이유 : 69.46상승 0.7514:50 05/18
  • 금 : 67.17상승 1.9114:50 05/18
  • [머니S포토] 한예리 "MODAFE 2021 홍보대사 됐어요"
  • [머니S포토] 與 김병욱 "블록체인·가상자산 거래, 막을 수 없는 현상이자 흐름"
  • [머니S포토] 토요타, 2022년형 뉴 캠리 공식 출시…가격은 3669만~4357만 원
  • [머니S포토] 與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윤호중'
  • [머니S포토] 한예리 "MODAFE 2021 홍보대사 됐어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