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산업부 공모 '친환경 스마트 에너지시티 조성사업' 선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강동구는 3월22일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2021년 지역 에너지신산업 활성화 지원사업’ 공모에서 ‘강동구 그린뉴딜 기술 국산화를 통한 친환경 스마트 에너지시티 조성사업’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 사진제공=강동구
서울 강동구는 3월22일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2021년 지역 에너지신산업 활성화 지원사업’ 공모에서 ‘강동구 그린뉴딜 기술 국산화를 통한 친환경 스마트 에너지시티 조성사업’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 사진제공=강동구

서울 강동구는 3월22일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2021년 지역 에너지신산업 활성화 지원사업’ 공모에서 ‘강동구 그린뉴딜 기술 국산화를 통한 친환경 스마트 에너지시티 조성사업’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지역 에너지신산업 활성화 지원 사업은 지역 특성에 맞는 에너지신산업 분야의 적극적인 육성을 위한 정부 공모사업으로 사업 대상 선정 시 정부로부터 사업비의 25%를 지원받게 된다.

‘강동구 친환경 스마트 에너지시티 조성사업’은 강동구와 한국동서발전(주), (주)시너지 등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추진하며, 총사업비 96억 중 정부와 지자체가 각 24억, 나머지 비용인 48억은 한국동서발전이 부담하며, 지원 규모로는 전국 지자체 중 최대이다.

이번 사업은 강동구 내 시설 및 건물을 대상으로 ▲신재생에너지 설비(연료전지, 태양광) 설치 ▲에너지 저장 장치 구축(전력피크 저감)하여 미세먼지와 온실가스 줄이기 ▲에너지 자립률을 향상시켜 지속 가능한 저탄소 그린도시 구축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이번 사업에서는 국내 최초로 1MW급 제4세대 고분자전해질 연료전지(PEMFC)를 적용하여 저온 운전으로 안전하고 부지사용이 적은 도심형 연료전지를 구축할 예정이다. 연간 8059MWh(2757가구 사용 가능)의 전기를 생산하며 부생열을 지역에 공급하여 에너지효율을 극대화할 계획이다.

신재생에너지 발전 및 에너지 저장장치를 활용한 에너지비용 절감에 따라 연간 200만톤의 온실가스 저감과 연간 약 17억원의 수익이 예상되며, 발전사업 수익금 일부는 강동구 사회취약계층 약 1만3000여 명에게 강동사랑상품권 등을 발행하여 전기 및 난방요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구축된 시스템은 동서발전 본사 내 위치한 종합 에너지관리센터인 ‘MSP Center’에서 실시간 모니터링과 에너지사용 최적화 지원 등의 사후관리 업무를 사업기간 동안 지속적으로 수행할 예정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이번 사업이 강동구가 친환경 스마트 에너지시티로 나아가는 초석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온실가스 저감을 통해 저탄소 에너지자립 생태계를 조성하여 그린뉴딜을 선도하고, 현 세대와 미래 세대가 공존하는 ‘그린시티 강동’을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경석
김경석 84kskim@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경제전문지 머니S 서울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경석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2.53상승 7.5818:01 07/27
  • 코스닥 : 1046.55하락 1.0818:01 07/27
  • 원달러 : 1150.10하락 4.918:01 07/27
  • 두바이유 : 74.50상승 0.418:01 07/27
  • 금 : 71.59하락 0.6618:01 07/27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연일 계속되는 폭염'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정부와 함께 생활물류법 현장 안착되도록 점검"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