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IS·KT CS, 윤경근·박경원 신임 대표이사 선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경근 KT IS 대표(왼쪽), 박경원 KT CS 대표 /사진제공=KT
윤경근 KT IS 대표(왼쪽), 박경원 KT CS 대표 /사진제공=KT

KT그룹 고객센터 전문기업 KT IS와 KT CS가 각각 윤경근 전 KT 재무실장과 박경원 전 KT 대구·경북광역본부장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30일 밝혔다.

윤경근 KT IS 대표는 1990년 한국통신 전임연구원 공채로 입사해 2004년 KTF 변화관리실장, 2010년 KT M&S 경영지원본부장을 지냈다. 이후 KT 비서실 윤리센터장 등을 거쳐 2017년 12월부터 지난해까지 KT 재무실장을 역임하며 현장과 경영 전반을 두루 경험했다. 성균관대학교에서 경제학을 전공하고 미국 드폴대학교에서 회계학 석사를 취득한 바 있다.

박경원 KT CS 대표는 고객서비스 및 경영 전문가로 1989년 KT에 입사해 풍부한 CS 경험과 노하우를 보유했다. 지난해 KT 대구·경북광역본부장을 역임하며 고객중심 경영을 통해 업무체계를 혁신한 것으로 평가받는다. CS전문가로 인정받아 KT그룹 고객서비스 전문기업을 이끌게 됐다.

KT IS와 KT CS는 다양한 인공지능(AI) 솔루션을 활용해 상담 효율을 높이고 고객에게 제공되는 서비스 품질을 향상시킨다는 계획이다. 직원들의 업무 집중도와 워라밸을 개선해 직원과 함께 성장하는 기업문화를 만들어갈 방침이다.

윤 대표는 사내소통 플랫폼을 통한 취임 인사에서 ▲컨택사업 시장 확대 ▲보유역량 기반 신규사업 추진 ▲사업 효율화를 통한 수익성 강화의 3가지 경영방침을 강조하며 “회사와 조직 구성원 간 유기적 협력을 통한 전략 실행으로 회사 성장을 견인하고 지속적으로 기업가치를 높이는 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박 대표는 취임사에서 ▲AI 컨택 컴퍼니로 전략적 전환 ▲혁신적인 내부체질 개선의 두 가지 주요 경영 방향을 전하며 “우리회사가 가진 고객 경험 데이터와 CS역량을 활용해 AI컨택 비즈니스 시장에서 선제적으로 앞서나가겠다”고 말했다.
 

팽동현
팽동현 dhp@mt.co.kr  | twitter facebook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