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수본 "국회의원 10명 부동산 투기 의혹 수사 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부합동 특수본이 부동산 투기를 수사하는 대상은 전체 576명·125건이다. 수사 인력은 현재의 2배 수준인 1560명으로 확대됐다. /사진=장동규 기자
정부합동 특수본이 부동산 투기를 수사하는 대상은 전체 576명·125건이다. 수사 인력은 현재의 2배 수준인 1560명으로 확대됐다. /사진=장동규 기자
정부합동 특별수사본부(특수본)가 30일 국회의원 10명의 부동산 투기 의혹을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특수본 수사 대상은 전체 576명·125건, 수사 인력은 현재의 2배 수준인 1560명으로 확대됐다.

남구준 경찰청 국가수사본부(국수본) 본부장과 최승렬 수사국장은 이날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 같이 밝혔다. 남 본부장은 “국회의원 본인에 대한 고발·진정이 5건, 가족이 3건, 부동산 투기 혐의와 거리가 있지만 고발된 사건이 2건”이라고 말했다.

경찰은 지난 26일 서영석 더불어민주당 의원 사건의 고발인을 조사했고 같은 날 양향자 민주당 의원 사건을 검찰에서 이첩받아 경기남부경찰청에 배당했다.

경기남부경찰청이 지난 29일 국토교통부 등을 압수수색한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의 전 보좌관 A씨는 포함되지 않았다. 수사 대상 가운데 전·현직 공무원은 94명, 이모 전 행복중심복합도시건설청장(66) 등 고위공직자는 2명이다. 광역·기초 자치단체 의원과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은 각각 26명과 35명이다.

경찰은 LH 전·현직 직원에 대한 조사를 이어가고 있다. 경기 보상 관련 업무를 맡았던 LH 간부 A씨 등에 대한 수사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0.38상승 43.2418:01 08/04
  • 코스닥 : 1047.93상승 11.8218:01 08/04
  • 원달러 : 1143.60하락 4.718:01 08/04
  • 두바이유 : 72.41하락 0.4818:01 08/04
  • 금 : 71.88하락 1.418:01 08/04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 정책공모전 '나는 국대다 시즌2' 본선 심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쪽방촌 봉사활동을 위해'
  • [머니S포토] 野 예비후보 최재형, 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