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일교차 15도 안팎… 미세먼지 '보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화요일인 6일은 아침저녁으로 쌀쌀하고 한낮은 포근하다. 사진은 아침 기온이 떨어져 쌀쌀한 날씨를 보인 지난 5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 사거리에서 시민들이 발걸음을 옮기는 모습. /사진=뉴스1
화요일인 6일은 아침저녁으로 쌀쌀하고 한낮은 포근하다. 사진은 아침 기온이 떨어져 쌀쌀한 날씨를 보인 지난 5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 사거리에서 시민들이 발걸음을 옮기는 모습. /사진=뉴스1
화요일인 6일은 아침저녁으로 쌀쌀하고 한낮은 포근하다. 서울의 낮 최고 기온은 19도까지 오르는 등 평년 4월 말의 날씨를 보이겠다.

기상청은 이날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든다며 이같이 예보했다.

전국에 구름이 많다가 오후에 남부지방부터 차차 맑아질 전망이다.

아침기온은 전날보다 2~4도 오르지만 내륙에서는 5도 이하의 분포를 보이며 쌀쌀할 것으로 예상된다.

강원 내륙·산지와 일부 경북 내륙은 새벽부터 아침 사이 지표 부근의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면서 서리가 내리고, 얼음이 어는 곳도 있다.

낮부터는 기온이 20도 내외로 오르면서 일교차가 15도 내외로 클 전망이다.

아침 최저 기온은 3~8도, 낮 최고 기온은 15~21도로 예상된다.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m, 남해와 동해 앞바다에서 0.5~2m로 일고 서해 먼바다 최고 1m, 남해와 동해 먼바다 최고 3m로 높게 일 전망이다.

풍랑특보가 발효된 동해 남부 남쪽 먼바다와 남해 동부 먼바다, 제주도 남쪽 먼바다는 바람이 시속 35~60㎞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도 1.5~4m로 매우 높게 일 것으로 보인다.

동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강하게 밀려와 해안도로나 갯바위,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으니 시설물 관리와 해안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지역별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8도 ▲인천 8도 ▲춘천 6도 ▲강릉 8도 ▲대전 5도 ▲대구 5도 ▲부산 8도 ▲전주 6도 ▲광주 7도 ▲제주 10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19도 ▲인천 15도 ▲춘천 20도 ▲강릉 21도 ▲대전 20도 ▲대구 20도 ▲부산 18도 ▲전주 19도 ▲광주 20도 ▲제주 16도로 예상된다.

 

강은경
강은경 eunkyung505@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강은경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86상승 23.718:05 03/31
  • 코스닥 : 847.52하락 2.9618:05 03/31
  • 원달러 : 1301.90상승 2.918:05 03/31
  • 두바이유 : 78.08상승 0.318:05 03/31
  • 금 : 1986.20하락 11.518:05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