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부동산 투기 관련 경호처 압수수색 적극 협조할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청와대는 대통령 경호처 직원의 부동산 투기 혐의 관련해 압수수색이 들어오자 적극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사진=뉴스1
청와대는 대통령 경호처 직원의 부동산 투기 혐의 관련해 압수수색이 들어오자 적극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사진=뉴스1
대통령 경호처 직원 부동산 투기 혐의 관련해 경찰이 경호처를 압수수색을 하자 청와대는 이에 적극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6일 오후 대통령 경호처는 청와대 출입기자단에 공지 메시지를 보냈다. 경호처는 "경호처 소속직원의 3기 신도시 투기 의혹 관련한 수사기관 압수수색에 대해 적극 협조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경기남부경찰청 특별수사대는 6일 오후 3시10분부터 대통령 경호처, LH 본사, 피의자 2명의 주거지 등 4개소를 압수수색 중이라고 밝혔다.

경호처는 지난달 직원과 직계 존비속 3458명의 토지거래내역을 자체 조사했다. 조사 결과 지난달 19일 경호처 직원 1명이 2017년 9월 LH에 근무하는 형의 배우자 등 가족 공동명의로 3기 신도시 지역 내 토지 413㎡를 매입한 사실이 확인됐다고 전했다.

해당 직원은 2002년부터 근무했으며 사실관계 확인 즉시 직무 배제됐다. 해당 직원은 친형이 LH 전북지역본부에 근무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청 국가수사본부는 지난달 23일 청와대 경호처 직원 A씨의 가족 공동명의로 신도시에 투기한 사건을 경기남부청으로 배당했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