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성훈, 사칭 계정 주의 당부… "NOT MY ACCOUNT"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종격투기 선수 추성훈이 SNS 계정 사칭 피해 사실을 알렸다. /사진=추성훈 인스타그램 스토리
이종격투기 선수 추성훈이 SNS 계정 사칭 피해 사실을 알렸다. /사진=추성훈 인스타그램 스토리

이종격투기 선수 추성훈이 자신을 사칭한 SNS 계정에 주의를 당부했다. 추성훈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사칭 계정 캡처본을 공개했다.

추성훈이 공개한 사칭 계정에는 추성훈과 딸 추사랑이 함께 사진을 찍고 있다. 이외에도 추성훈의 가족들의 모습이 보인다. 

이에 추성훈은 "THIS IS NOT MY ACCOUNT"(이것은 나의 계정이 아니다)고 알리며 주의를 당부했다.

추성훈은 야노 시호와 2009년 결혼해 슬하에 추사랑을 키우고 있다. 추사랑의 가족들은 2018년 4월부터 하와이로 이주해 살고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