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길13·강변강서 '35층' 공공재건축… 조합원 분담금 85% 감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영등포 신길13구역 60㎡(이하 전용면적)를 소유한 조합원이 84㎡ 분양을 받는 경우 민간재건축 대비 분담금이 85% 감소할 것으로 분석됐다. /사진=뉴스1
영등포 신길13구역 60㎡(이하 전용면적)를 소유한 조합원이 84㎡ 분양을 받는 경우 민간재건축 대비 분담금이 85% 감소할 것으로 분석됐다. /사진=뉴스1
서울 영등포구 신길13구역과 용산 강변강서 구역이 최고 35층의 고층 아파트단지로 변화하게 될 전망이다. 국토교통부는 7일 공공재건축 선도사업 후보지로 영등포 신길13구역, 중랑구 망우1구역, 관악구 미성건영, 용산구 강변강서, 광진구 중곡 5개 아파트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실시한 사전컨설팅 공모 참여업체 7개 가운데 주민 동의가 높은 곳이 지정됐다.

국토부는 후보지 5곳에 대해 1단계 종상향을 적용, 도시계획 인센티브를 제공할 계획이다. 국토부 추산 결과 기존 대비 용적률이 평균 178%포인트(162%→340%) 증가한다. 공급 가구 수는 현행 대비 1.5배(1503가구→2232가구) 늘어난다. 조합원의 분담금은 민간 재건축 대비 평균 52% 감소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망우1구역 438가구로 1.62배 증가


영등포 신길13구역은 역세권임에도 2007년 정비구역 지정 이후 사업이 장기 지연됐다. 조합설립인가를 획득한 상태다. 현행 제3종일반주거지역에서 준주거지역으로 종상향이 허용된다. 이를 통해 용적률이 현행(124%) 대비 258%포인트, 민간재건축 대비 130%포인트 높아지고 층수는 최고 35층을 확보해 세대수가 2배 증가할 수 있다. 60㎡(이하 전용면적)를 소유한 조합원이 84㎡ 분양받는 경우 민간재건축 대비 분담금이 85% 감소할 것으로 분석됐다.

중랑구 망우1구역은 2012년 조합이 설립됐지만 옛 조합장 해임 소송 등 분쟁으로 구역 해제가 추진돼 사업이 지연됐다. 현재 제2종일반주거지역(7층) 구역으로 사업성 확보가 어려운 상태다.

망우1구역은 기존 2동7층에서 제3종일반주거지역으로 상향된다. 용적률이 현행 대비 91%포인트 올라가고 최고 23층까지 확보해 가구 수 1.62배(270가구→438가구) 늘어난다. 총 438가구 중 일반분양 물량이 146가구다.

관악구 미성건영은 단지 전체를 제3종일반주거지역으로 상향하기로 했다. 용적률은 현행 대비 140%포인트 높인 299%가 허용된다. 최고 27층까지 재건축해 가구 수 1.36배 확보가 가능해질 전망이다. 공공재건축 후 가구 수는 511가구에서 695가구로 늘어난다.



용산 강변강서 최고 35층 재건축


용산 강변강서는 1971년 준공한 단지로 현재 용적률이 297%다. 1993년 조합설립 이후 재건축사업이 장기 정체돼 왔다. 이번 컨설팅 결과 준주거지역으로 상향해 용적률을 현행 대비 202%포인트 높이고 최고 35층까지 확보, 가구 수를 268가구로 1.26배 늘릴 수 있게 됐다. 268가구 가운데 50가구를 일반·공공 분양주택으로 공급한다.

광진구 중곡아파트는 제3종일반주거지역으로 상향하되, 인근 지역(2종)을 고려해 최고 18층으로 설계하고 용적률을 현행 대비 206%포인트 상향한다. 일반분양분을 36가구 공급해 사업성을 확보한다. 주택은 276가구에서 370가구로 증가한다.

민간 업계에선 공공재건축의 실현 가능성을 높게 볼 수만은 어렵다는 지적도 나온다. 이은형 대한건설정책연구원 책임연구원은 "최근 서울 재건축 예정 아파트가 가격 상승세로 보이고 있어 참여 유인이 낮아질 수 있다"며 "성공 사례를 만들기 위해 사업이 가급적 빠른 시일 내 가시화돼야 하고 인센티브를 상향조정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 연구원은 "공공이든 민간이든 재건축사업은 상호이해와 합의보다 결국 금전문제가 가장 큰 관건이 된다"며 "공공직접시행의 경우 한국 사회에서 대부분의 사람에게 집이 가장 큰 재산임을 고려할 때 토지 신탁 결정이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고 지적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