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 외무부 "북미·남북대화 지원할 준비돼 있어"

'러시아-북한 관계 강화 전략' 토론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019년 4월25일(현지시간) 블라디보스토크 루시크섬 극동연방대학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함께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019년 4월25일(현지시간) 블라디보스토크 루시크섬 극동연방대학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함께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서울=뉴스1) 조소영 기자 = 러시아가 북한과 미국(북미), 한국과 북한(남북) 간의 대화를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타스통신에 따르면 게오르기 지노비예프 러시아 외무부 제1아시아부 국장은 북한 대사관에서 열린 '러시아-북한 관계 강화 전략'을 주제로 열린 토론회에서 이렇게 말했다.

이번 토론회는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간 2019년 4월 블라디보스토크에서 만난지 2년이 된 것을 기념해 열렸다.

지노비예프 국장은 "우리 모두가 기억하듯이 북러 정상회담은 북미, 남북관계의 중대한 긍정적 진전을 배경으로 열렸다"며 "우리는 (앞으로도) 피할 수 없는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역내 국가들 간 대화와 협력의 정신이 우세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우리는 준비가 돼 있으며 모든 면에서 이를 지원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지노비예프 국장은 그러면서 "우리는 역내 문제들을 해결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정치적·외교적 방법뿐이라는 데에 동의한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20.70상승 21.8623:59 04/20
  • 코스닥 : 1031.88상승 2.4223:59 04/20
  • 원달러 : 1112.30하락 4.923:59 04/20
  • 두바이유 : 66.57하락 0.4823:59 04/20
  • 금 : 65.74상승 0.9123:59 04/20
  • [머니S포토] 홍남기 경제부총리,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화의 주재
  • [머니S포토] 세월호 특검추천위 제2차회의 개최
  • [머니S포토] 경제분야 대정부질문, 대화 나누는 홍남기-김성원
  • [머니S포토] 한정애 "정부,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착실하게 대비…환경부 역할은 제한적"
  • [머니S포토] 홍남기 경제부총리,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화의 주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