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원일기' 박은수 근황 '충격'… "돼지 농장서 일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원일기' 일용이 역으로 사랑을 받았던 배우 박은수의 충격적인 근황이 공개됐다. /사진=mbn 방송캡처
'전원일기' 일용이 역으로 사랑을 받았던 배우 박은수의 충격적인 근황이 공개됐다. /사진=mbn 방송캡처

드라마 '전원일기' 일용이 역으로 사랑을 받았던 배우 박은수의 충격적인 근황이 공개됐다. 지난 8일 MBN ‘현장르포 특종세상’은 돼지 농장에서 일하고 있는 박은수의 모습을 전했다. 박은수는 지난 2008년 사기 혐의로 구치소에 수감됐고, 이후 방송계를 떠났다.

이날 방송에서 박은수는 "박은수 선생님 아니시냐"는 제작진의 말에 "어떻게 알고 왔나, 아니라고 할 수도 없고 난감하다"면서 "방송이라는 것이 가꾸고 꾸미고 나오고 좋은 이야기도 하고 그래야 하는데 이렇게 그냥 막일하는데 글쎄요"라고 말하며 방송을 난처해했다.

제작진의 인터뷰 요청을 어렵게 받아들인 박은수는 "당시 8일인가 있었다. 구치소에서 나왔는데 창피해서 견딜수가 없었다. 누가 뭐 하자고 해도 아무것도 못한다 했다. '전원일기' 때 이미지가 깨끗하고 노인분들이 좋아해주셨는데 어떻게 얼굴을 들고 나가겠냐"고 당시의 기억을 털어놨다.

현재는 돼지 사료를 비축하는 일을 맡아서 하고 있다는 박은수. 그는 "지금은 하루에 일당 10만원을 받는다. 내 몸을 반성시키고 내 머리를 반성시키는 의미에서 여기 와서 고생하는 거다. 먹고 살려면 돈이 있어야 되는데 남들 받는 만큼 받고 또 그 한도 내에서 먹고 자고 하면 된다"고 얘기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7%
  • 33%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