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을 변화케하리, ‘동작협치 온라인공론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달 구청 대강당에서 실시한 동작협치 의제발굴 TF회의 사진 / 사진제공=동작구
지난달 구청 대강당에서 실시한 동작협치 의제발굴 TF회의 사진 / 사진제공=동작구
서울 동작구가 오는 13일, 14일 오전 10시와 오후 2시 총 4회에 걸쳐 ‘동작협치 분야별 공론장’을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 공론장은 ‘4개 분야, 21개 의제, 동작구민의 목소리를 듣습니다’를 주제로 진행하며 주민들의 일상과 경험을 바탕으로 각 의제에 대한 참신한 제안과 의견 교환을 위해 마련됐다.

토론은 영상회의 형식으로 실시되며 토론도우미(퍼실리테이터)의 진행 아래 해당 의제 제안 취지 및 동작구 현황 설명을 듣고 의제 실행을 위한 방안을 논의한 후 각 의제별 논의 결과를 참여자 전체와 공유한다.

13일 오전 10시부터 ▲온라인 평생학습 생태계 조성 ▲노후주택 리모델링, 셀프 집수리 ▲주민과 함께하는 쉼이 있는 마을학교 등 5개의 교육분야 의제에 대한 논의를 시작한다. 오후 2시에는 ▲2022년 노량진 상인과 공시생의 공생 ▲청년여성 1인 가구 이음 플랫폼 구축 ▲아동친화놀이터 조성 ▲기후위기를 슬기롭게 대처하는 마을공동체 등 총 7개 문화분야의 협치의제를 논한다.

복지분야는 14일 오전 10시에 개최되며 ▲외국인 주민 및 동반아동의 ‘긴급보호 쉼터’ ▲사물인터넷을 활용한 ‘고독사 예방 사업’ ▲기후 위기 극복 방안 ▲심리정서 지원 대책 등 주민들의 복지에 관한 의제가 준비되어 있다. 오후 2시부터는 ▲동네서점 활용 일자리 네트워킹 위한 ‘마을형 공유오피스’ 운영 ▲Change, Together! 지역이 청년에게, 청년이 지역에게 ▲취약계층 어르신 돌봄 복지 등 양질의 일자리창출 의제에 대한 토론이 진행될 예정이다.

최종 선정된 협치사업은 2022년 1월부터 동작구 지역사회혁신계획 사업으로 본격 실행된다. 협치와 의제에 관심있는 동작구민은 누구나 분야별 30명 이내로 선착순으로 참여할 수 있다.

김현호 기획조정과장은 “주민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정책에 대한 의견을 제안하고 결정하는 과정을 통해 동작구가 한층 더 진화하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며 “많은 주민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경석
김경석 84kskim@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경제전문지 머니S 서울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경석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3.58상승 4.511:40 04/14
  • 코스닥 : 1013.98상승 3.6111:40 04/14
  • 원달러 : 1119.90하락 611:40 04/14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11:40 04/14
  • 금 : 61.58상승 0.4811:40 04/14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 [머니S포토] 윤호중·박완주, 더민초 주최 '원내대표 후보자 초청 토론회' 참석
  • [머니S포토] 주호영 "日 오염수 방출 결정, 주변국 사과·양해 구해도 모자랄 판에 적반하장"
  • [머니S포토] '4월에 때늦은 꽃샘추위'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