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근 시인 “군대 안가는 여자들도 이제 의무 좀 이행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류근 시인이 자신의 페이스북에 “남자가 군대 갈 때 여자는 사회봉사를 하라”는 글을 게재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류근 시인이 자신의 페이스북에 “남자가 군대 갈 때 여자는 사회봉사를 하라”는 글을 게재했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여성들도 이제 공동체를 위해 의무를 좀 이행해야 한다. 남자들 군대 갈 때, 여자들 사회봉사 하라,”

류근 시인은 최근 자신의 페이스북에 군대를 안가는 여성들도 대체복무 등을 통해 의무를 이행해야 한다며 이 같이 주장했다.

류 시인은 “20대 남자애들이 왜 그러냐고? 20대 남성과 여성들의 병역(군대) 불공정 문제를 이야기하면 입부터 막고 보는 이 수상하고도 괴상한 사회 분위기부터 좀 걷어내고 이야기하자”고 제안했다.

그는 “어쩌다가 우리나라는 이 논제가 건드리면 죽는 부비트랩(건드리면 폭발하도록 임시로 만든 간단한 장치)이 돼버렸나”고 지적했다.
류근 시인이 “남자가 군대 갈 때 여자는 사회봉사를 하라”는 글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렸다. /사진=류근 시인 페이스북
류근 시인이 “남자가 군대 갈 때 여자는 사회봉사를 하라”는 글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렸다. /사진=류근 시인 페이스북
류 시인은 “이거 다 가부장적 편견의 잔재 아닌가. 우리나라는 엄연히 여성에게도 자랑스런 국방의 의무가 부여돼 있다. 다만 늘 유예되고 있을 뿐”이라고 꼬집었다.

이어 “그 젊은 나이에 자유를 속박 당한 채 대부분 자신의 전공과 무관한 삽질로 세월 보내다 돌아오면 멀쩡히 그 자리에서 준비 열심히 한 여성과 경쟁해야 한다”며 “이거 빡세지 않나. 기회의 공정성을 말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다만 류 시인은 병역 의무라고 해서 군대를 갈 필요는 없다고 설명했다. 그는 “여성들이 대체 복무로, 남자 군인 임금 수준의 평균 18개월 정도 사회봉사를 하면 된다”며 “노인들을 돌보고, 장애인을 돌보고, 노숙자들을 돌보고, 아이들을 돌보고”라고 주장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9.68하락 41.9814:46 05/13
  • 코스닥 : 951.70하락 15.414:46 05/13
  • 원달러 : 1131.80상승 7.114:46 05/13
  • 두바이유 : 69.32상승 0.7714:46 05/13
  • 금 : 66.56상승 1.0214:46 05/13
  • [머니S포토] 상임고문들 만난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언쟁 벌이는 여야'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대화 나누는 문승욱·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인준안 처리 본회의 요청 차 의장실 방문
  • [머니S포토] 상임고문들 만난 민주당 지도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