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발 르위키 호투 SSG, LG에 설욕… 공동 선두 도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SG가 LG를 꺾고 공동선두로 올라섰다. /사진=뉴시스 고승민 기자
SSG가 LG를 꺾고 공동선두로 올라섰다. /사진=뉴시스 고승민 기자
프로야구 SSG 랜더스가 박성한의 결승타와 선발 아티 르위키의 호투를 앞세워 LG 트윈스를 꺾고 공동 선두로 올라섰다.

SSG는 10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에서 LG를 4-3으로 꺾었다.

SSG 선발투수 아티 르위키는 불펜 투수가 동점을 내주며 승리를 챙기지 못했지만 6이닝 2실점으로 호투, 2경기 연속 퀄리티 스타트를 기록했다.

최근 2경기 연속 멀티 안타를 쳤던 추신수는 5타수 1안타 1득점 1도루를 기록했다.

선취점은 홈팀 LG가 뽑았다. 1회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로베르토 라모스가 르위키의 슬라이더를 놓치지 않고 잡아당겨 우측 담장을 넘겼다. 라모스의 올 시즌 첫 홈런이다.

SSG는 3회초 반격에 나섰다. 선두 타자 박성한의 안타에 이어 추신수의 안타로 1사 1·3루 기회를 잡았다. 4번 타자 최정은 희생 플라이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이어 최정이 우전 적시타로 1점을 더 추가해 2-1로 역전했다.

기세를 잡은 SSG는 6회초 공격에서 최지훈이 바뀐 투수 이정용을 상대로 안타를 쳐 1점을 더 추가했다.

LG는 6회 바로 한 점을 따라갔다. 라모스의 2루타에 이어 이형종이 2루타를 때려 1점을 만회했다.

하지만 이어진 공격에서 김민성의 타구가 1루수 라인드라이브로 아웃된 뒤 3주 주자 이형종까지 포스아웃 되면서 동점을 만드는데 실패했다.

6회에서 아쉬움을 남겼던 LG는 7회 바뀐 투수 서진용을 상대로 동점을 만들었다. 선두타자 오지환이 서진용의 직구를 때려 우월 솔로 홈런을 기록했다.

분위기를 잠시 빼앗긴 SSG는 8회 다시 점수를 뽑아내면서 리드를 가져왔다. 김강민이 사구로 출루한 뒤 박성한의 2루타로 득점에 성공했다.

이후 김태훈과 김상수가 LG의 공격을 무실점으로 막아내 전날 패배를 설욕했다. 김상수는 올 시즌 4번째 세이브를 기록했다.

전날 패배를 설욕한 SSG는 4승 2패가 되며 LG와 공동 선두가 됐다.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