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친 떠나보낸 英 찰스 왕세자 "마이 디어 파파…몹시 그립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찰스 영국 왕세자가 글로스터에 있는 글로스터셔 병원을 방문해 시민들에게 손을 흔들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찰스 영국 왕세자가 글로스터에 있는 글로스터셔 병원을 방문해 시민들에게 손을 흔들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서울=뉴스1) 윤다혜 기자 = 영국 왕위 계승 서열 1위 찰스 왕세자가 10일(현지시간) 전날 별세한 아버지 필립공을 기리는 추모 물결에 왕실을 대표해 감사 인사를 전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남색 양복을 입고 검은색 넥타이를 맨 찰스 왕세자는 이날 하이그로브 저택 앞에서 1분 30초 가량의 짧은 영상을 촬영해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는 영상에서 "아버지는 지난 70년 동안 여왕, 가족, 국가, 그리고 영연방 전체에 아주 놀라울 만큼 헌신적인 봉사를 해왔다"며 "그는 많은 사랑을 받았고, 인정을 받은 인물이었다"고 자신의 아버지를 추모했다.

이어 "사랑하는 나의 아버지는 매우 특별한 분이었다. 자신에 대한 감동적인 이야기와 반응들에 아버지도 놀랐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그런 점에서 우리 가족은 모든 것에 깊이 감사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여러분들이 상상할 수 있듯이 나의 가족과 나는 아버지를 몹시 그리워하고 있지만 여러분들의 추모 물결이 슬픔에 빠진 우리를 지탱해줄 것"이라며 감사를 표했다.

한편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남편 필립공은 지난 9일 99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09.43하락 39.8718:03 05/11
  • 코스닥 : 978.61하락 14.1918:03 05/11
  • 원달러 : 1119.60상승 5.818:03 05/11
  • 두바이유 : 68.32상승 0.0418:03 05/11
  • 금 : 66.74상승 0.8418:03 05/11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중앙당 선관위1차회의 참석한 '황우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대표 출마 선언하는 '조경태'
  • [머니S포토] 국회의장-여야 원내대표 회동, 윤호중·김기현의 악수
  • [머니S포토] 홍성은·공승연·정다은·서현우, '혼자 사는 사람들' 주역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