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용시 "결혼했냐" 물으면 '큰일'…채용절차법 위반 집중신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News1 DB
© News1 DB

(서울=뉴스1) 김혜지 기자 = 고용노동부는 이달 12일부터 다음 달 21일을 불공정 채용 등을 금지한 '채용절차법' 위반 행위 집중 신고 기간으로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집중 신고를 받는 행위는 Δ거짓 채용 광고 Δ채용 강요 Δ혼인 여부 등 직무와 무관한 개인 정보 요구 Δ채용 심사 비용 전가 등이다.

고용부는 "법 위반 행위가 발견되면 시정 명령, 과태료 부과, 형사 고발 등으로 법 위반 사항을 개선하고 실효성 있는 제재를 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신고는 고용부 홈페이지 민원 마당 신고센터, 관할 지방관서 방문 또는 우편·전화·팩스 등으로 가능하다.

이달 26일~6월 4일에는 사업장 지도 점검에 나서며, 채용 광고 모니터링 등으로 채용절차법 위반이 의심되거나 민원이 많이 제기된 사업장에 대해서는 현장 점검을 병행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08.21하락 41.0909:46 05/11
  • 코스닥 : 979.98하락 12.8209:46 05/11
  • 원달러 : 1119.50상승 5.709:46 05/11
  • 두바이유 : 68.32상승 0.0409:46 05/11
  • 금 : 66.74상승 0.8409:46 05/11
  • [머니S포토] 광화문포럼, 목 축이는 정세균 전 총리
  • [머니S포토] 이달의 소녀 '장관님과 함께 하트'
  • [머니S포토] 당대표 출마 기자회견, 국민 앞 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무소속 홍준표 "국민의힘 복당할 것…정권교체 밀알되겠다"
  • [머니S포토] 광화문포럼, 목 축이는 정세균 전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