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성유리, 이경규 반전 미담 공개 "겉으론 까칠하지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방송화면 갈무리 © 뉴스1
SBS 방송화면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핑클 출신 성유리가 이경규의 짧은 미담을 공개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예능대부' 이경규가 사부로 출연했다.

이날 이경규와 관련해 자신의 미담 제보가 드디어 들어왔다고 하자 기대했다. 이어 연결된 전화 통화에서 한 여성 연예인은 "데뷔할 때부터 선배님과 방송을 같이 많이 했다"라며 "데뷔한 지 20년이 넘었다"고 했고, 차은우는 성유리임을 눈치챘다.

그러나 이경규는 전혀 알지 못했고, 성유리는 거듭 "방송 오래 같이하신 여자분이 별로 없지 않냐. 한 2년 정도 했다"고 말했다. 이후 뒤늦게 성유리임을 눈치채기도.

성유리는 이경규의 미담에 대해 "선배님이 겉으로 까칠하시고 악당 이미지를 연출하는데 사실 되게 츤데레 스타일"이라며 "여자 MC나 게스트가 오면 눈도 못 마주치고 부끄러워하시면서 도망갔던 기억이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미담은 이게 끝"이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성유리는 '힐링캠프를 하며 서운한 점이 있었냐'는 질문에 "방송할 때는 몰랐는데 전에 한혜진씨와 하셔서, 여자 연예인 둘만 안다고 말하셨는데 그 후에 김민정씨와 예능하는데 성유리 누군지도 모른다고 했더라"며 서운함을 드러냈다. 그러면서도 전화 말미 이경규는 성유리에게 "사랑한다"며 츤데레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집사부일체'는 매주 일요일 오후 6시25분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25.50하락 36.1615:22 05/13
  • 코스닥 : 952.34하락 14.7615:22 05/13
  • 원달러 : 1129.40상승 4.715:22 05/13
  • 두바이유 : 69.32상승 0.7715:22 05/13
  • 금 : 66.56상승 1.0215:22 05/13
  • [머니S포토]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 국회 찾아 박병석 의장 예방
  • [머니S포토] 상임고문들 만난 민주당 지도부
  • [머니S포토] '언쟁 벌이는 여야'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대화 나누는 문승욱·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 국회 찾아 박병석 의장 예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