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14일 양키스전 선발 등판…게릿 콜과 재대결은 무산

2일 양키스와 개막전서 5⅓이닝 5탈삼진 2실점 호투 13일에는 로비 레이가 선발 등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류현진이 14일(한국시간) 뉴욕 양키스전에 선발 등판한다. © AFP=뉴스1
류현진이 14일(한국시간) 뉴욕 양키스전에 선발 등판한다. © AFP=뉴스1

(서울=뉴스1) 이상철 기자 =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예상보다 하루 더 휴식을 취하고 14일(한국시간) 뉴욕 양키스전에 선발 등판한다. 이에 따라 게릿 콜과 12일 만의 리턴 매치는 무산됐다.

류현진은 14일 오전 8시7분 미국 플로리다주 더니든의 TD볼파크에서 열리는 양키스와의 홈 경기에 선발투수로 나선다. 13일부터 15일까지 펼쳐지는 양키스와 홈 3연전의 2번째 경기다.

12일 열릴 예정이던 LA 에인절스전이 우천으로 순연됐고 스프링캠프 막바지 전력에서 이탈했던 로비 레이가 복귀하면서 류현진의 등판 일정도 하루 미뤄졌다.

찰리 몬토요 토로토 감독은 에인절스전 취소 후 양키스와 3연전의 선발투수를 발표했는데 레이(13일), 류현진(14일), 로스 스트리플링(15일)이 차례로 마운드에 오른다.

류현진가 양키스를 상대하는 건 시즌 2번째다. 지난 2일 개막전에서 5⅓이닝 4피안타(1피홈런) 1볼넷 5탈삼진 2실점으로 호투, 3-2 승리의 발판을 마련했다. 당시 류현진과 선발 맞대결을 펼친 콜은 5⅓이닝 5피안타(1피홈런) 2볼넷 8탈삼진 2실점으로 무승부를 거뒀다.

이번에는 제임스 타이욘과 대결한다. 콜은 류현진보다 하루 앞선 13일 경기에 등판할 예정이다.

타이욘은 2018년 14승 평균자책점 3.20을 기록했지만, 이후 팔꿈치 부상으로 이렇다 할 활약을 펼치지 못했다. 양키스는 지난 1월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4대1 트레이드를 단행, 타이욘을 영입했다.

류현진은 양키스를 상대로 시즌 첫 승이자 통산 60승에 도전한다. 그는 8일 텍사스 레인저스전에서 7이닝 동안 탈삼진 7개를 잡으며 2실점으로 막았으나 타선의 도움을 못 받아 패전투수가 됐다.

한편, 12일 에인절스전에 선발 등판예정이었던 태너 로어크는 보직이 변경, 불펜으로 이동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78.74상승 31.3718:03 05/06
  • 코스닥 : 969.99상승 2.7918:03 05/06
  • 원달러 : 1125.80상승 3.218:03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8:03 05/06
  • 금 : 67.76상승 3.3818:03 05/06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 [머니S포토] 교육부·국교조, 박수속에 본교섭 시작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