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빗, 국내 첫 가상자산 거래 작명권 NFT 경매 수익금 전액 기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내 첫 가상자산 거래소 코빗은 국내 첫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거래에 대한 작명권을 NFT(Non-Fungible Token·대체불가능토큰)로 제작해 경매를 진행한 결과 두 작품이 총 59이더리움(59 ETH·약 1억6000만원)에 낙찰됐다고 12일 밝혔다./사진=코빗
국내 첫 가상자산 거래소 코빗은 국내 첫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거래에 대한 작명권을 NFT(Non-Fungible Token·대체불가능토큰)로 제작해 경매를 진행한 결과 두 작품이 총 59이더리움(59 ETH·약 1억6000만원)에 낙찰됐다고 12일 밝혔다./사진=코빗
국내 첫 가상자산 거래소 코빗은 국내 첫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거래에 대한 작명권을 NFT(Non-Fungible Token·대체불가능토큰)로 제작해 경매를 진행한 결과 두 작품이 총 59이더리움(59 ETH·약 1억6000만원)에 낙찰됐다고 12일 밝혔다.

코빗은 활동명 노네임드(Nonamed)를 쓰는 NFT 작가와 협업해 총 2점의 작품을 만들어 지난 8일 NFT 경매 플랫폼인 ‘파운데이션'에 등록했다.

같은 날 오후 6시께 열린 경매에서 두 제품의 입찰 시초가는 2이더리움(약 500만원)으로 같았다. 최종 낙찰 가격은 비트코인 작명권은 24이더리움(약 6500만원), 이더리움 작명권은 35이더리움(약 9500만원)이었다.

코빗은 이번 경매로 발생한 수익금 전액을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국내 최초 통합형 어린이 재활병원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에 기부하기로 결정했다. 코빗의 기부금은 장애 어린이들의 특수검사 및 재활치료 등에 쓰일 예정이다.

오세진 코빗 대표는 "이번 NFT 경매는 국내 최초 가상자산 거래소인 코빗이 업계 최초로 시도한 상징적인 이벤트인 만큼 해당 수익금 전액을 국내 최초 통합형 어린이 재활병원인 푸르메어린이재활병원에서 기부하기로 결정했다"며 "코빗은 앞으로도 다양한 가상자산 아이템을 활용해 지속적으로 사회공헌활동에 임하겠다"고 말했다.

두 작품은 모두 동일인에게 낙찰된 것으로 밝혀졌다. 확인 결과 해당 낙찰자는 현재 아랍에미리트에서 음악 스튜디오를 운영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낙찰자는 지난 3월 뉴욕타임스 기술 분야 칼럼니스트인 케빈 루스가 쓴 '블록체인으로 이 칼럼을 구매하세요(Buy This Column on the Blockchain!)'라는 제목의 뉴욕타임스 최초 NFT로 제작된 칼럼을 350이더리움(당시 한화 6억3000만원)에 낙찰받으며 화제가 됐다. 그는 현재 200개가 넘는 NFT 작품을 소유하고 있어 NFT업계가 주목하는 인물이기도 하다.

코빗은 낙찰자와 곧 연락해 국내 최초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거래 이름에 대해 확인할 방침이다. 여기서 선정된 이름은 향후 이미지화해 코빗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09하락 0.8718:01 05/07
  • 금 : 67.17하락 0.59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