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철희 전 의원 靑 정무수석 내정, 최재성 후임으로 발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재성 정무수석의 후임으로 이철희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거론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최재성 정무수석의 후임으로 이철희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거론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사의를 표명한 것으로 알려진 최재성 청와대 정무수석의 후임에는 이철희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내정된 것으로 전해졌다.

12일 정치권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이르면 이번주에 청와대 정무수석을 비롯한 참모진 교체를 단행할 것으로 전해졌다. 여권에서는 최재성 정무수석의 교체가 유력하다는 관측이다. 최 수석은 재보선 패배에 대한 책임은 물론 선거 전에도 물러나겠다는 의사를 피력해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후임으로는 이철희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거론되고 있다. 이 전 의원은 2016년 총선에서 비례대표 8번으로 국회에 입성했다. 당시 당 대표였던 문 대통령이 직접 영입했지만 '비문'으로 분류된다. 조국 사태 당시 "이런 정치는 공동체의 해악"이라고 말했고, 이를 이유로 21대 총선 불출마를 선언했다.

최 수석과 함께 김외숙 인사수석을 비롯한 일부 사의를 표명한 비서관 등도 이번 개편에 포함 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09하락 0.8718:01 05/07
  • 금 : 67.17하락 0.59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