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만세' 박수홍 "불면증 심해졌다… 죽었다 깨어나도 못 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수홍이 불면증 증세를 겪고 있다고 언급했다. /사진=JTBC '독립만세' 캡처
박수홍이 불면증 증세를 겪고 있다고 언급했다. /사진=JTBC '독립만세' 캡처
방송인 박수홍이 '독립만세'에 출연해 불면증에 관한 이야기를 털어놨다.

지난 12일 방송된 JTBC 예능 '독립만세'에서 박수홍이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박수홍은 '독립만세' 프로그램 섭외가 들어왔을 당시 잘 할 수 있을까 걱정했다고 밝혔다. 그는 "제가 좋아하는 프로그램이고 독립에 관심이 많아서 제가 하겠다고 했다. 즐겁게 이야기 할 수 있을까 걱정했다"고 말했다.

이날 박수홍은 "독립을 한 지 10년이 넘었다"며 "실제로 다홍이를 만나면서 정신적으로 여러 면에서 독립을 한 거 같다"고 털어놨다.

그는 "오늘도 다홍이를 데리고 왔다. 다홍이는 천재묘"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예전에 다홍이가 냉장고를 열어 음료수를 꺼내 먹으려다가 나한테 걸린적도 있다"며 "예전에는 공기청정기를 수리하러 기사님이 오셨는데 둘이 상의하는 모습도 봤다"고 무리수를 투척하기도 했다.

박수홍은 "요즘 다홍이 때문에 유튜브 광고가 많이 들어온다"며 "(돈 관리는)그건 다 다홍이가 한다. 이제부터 자기 돈은 자기가 관리하는 걸로"라며 유쾌하게 답했다.

박수홍은 지난해부터 이어진 불명증에 대한 괴로움도 고백했다. 박수홍은 "불면증이 1년 사이에 심해졌다. 예전에는 2~3시간 뒤척이면 잠을 잤는데 생각이 많아서 죽었다 깨어나도 못잔다. 정말 괴롭다. 정신과나 가정의학과를 찾아가서 처방전에 의해서 약을 받는 것도 방법이다"고 담담하게 자신의 상태를 이야기했다.

박수홍은 최근 친형을 횡령 등의 혐의로 고소했다. 박수홍은 친형을 고소한 이후에도 변함없이 방송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그럼에도 박수홍은 친형과의 다툼에 대한 괴로움을 조심스럽게 털어놓으며 시청자들의 공감을 이끌어냈다.
 

  • 0%
  • 0%
  • 코스피 : 3134.52하락 18.823:59 05/17
  • 코스닥 : 962.50하락 4.2223:59 05/17
  • 원달러 : 1134.80상승 6.223:59 05/17
  • 두바이유 : 69.46상승 0.7523:59 05/17
  • 금 : 67.17상승 1.9123:59 05/17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송영길 민주당 대표 예방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부동산 정책현안 점검
  • [머니S포토] 중소기업중앙회 찾은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