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개 13kg 먹어"… '안싸우면 다행이야' 쯔양, 먹성 '대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쯔양의 먹성에 박명수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사진=안다행 제공
쯔양의 먹성에 박명수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사진=안다행 제공

'안싸우면 다행이야' 쯔양의 먹성에 박명수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에는 박명수, 유민상, 쯔양의 자급자족 생존기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세 사람은 선상에서 이야기를 나눴다. 쯔양은 "우리가 잡아서 먹어야 한다. 해산물은 먹느냐"라는 박명수의 물음에 "해산물 좋아한다"라며 "조개 13㎏ 정도 먹는다"고 말해 경악하게 했다. 

그러자 박명수는 "13㎏면 자연인 1년치 식량이다"라고 했고, 유민상은 "최근 새조개를 먹었는데 죽을 때까지 먹겠더라"라고 보태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보던 빽토커 붐은 "먹방계의 양대산맥이 섬을 털러 가는 것 같다"라며 실소를 터뜨렸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8.74상승 31.3718:03 05/06
  • 코스닥 : 969.99상승 2.7918:03 05/06
  • 원달러 : 1125.80상승 3.218:03 05/06
  • 두바이유 : 68.96상승 0.0818:03 05/06
  • 금 : 67.76상승 3.3818:03 05/06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 [머니S포토] 교육부·국교조, 박수속에 본교섭 시작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인사청문회 자리한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