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광약품 코로나치료제, 임상 환자 40→80명으로 확대… 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부광약품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 임상인 'CLV-203' 관련, 대상 환자 수를 40명에서 80명으로 확대해 데이터를 확보하겠다는 계획을 세웠다./사진=머니S
부광약품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 임상인 'CLV-203' 관련, 대상 환자 수를 40명에서 80명으로 확대해 데이터를 확보하겠다는 계획을 세웠다./사진=머니S
부광약품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제 임상인 'CLV-203' 관련, 대상 환자 수를 40명에서 80명으로 확대해 보다 신뢰있는 데이터를 확보하겠단 계획을 세웠다.

13일 부광약품에 따르면 지난 2월 시작해 최근 마무리된 다른 임상 데이터를 분석하는 과정에서 레보비르 투약군이 위약군에 비해 바이러스 양이 감소하는 경향을 확인했다.

바이러스 감소에 대한 더 명확한 결과를 확인하기 위해 회사 측은 대상 환자 수를 확대하겠단 전략을 세웠다.

이에 현재 진행 중인 경증 및 중등증을 대상으로 살아있는 바이러스량의 감소를 측정하는 두 번째 임상(CLV-203) 대상환자 수를 40명에서 80명으로 확대한다. 

부광약품 관계자는 "이번 임상 확대는 데이터 신뢰도를 보강하기 위해 진행된다"며 "해당 임상은 기존 계획서 상의 목표 환자 40명 대부분을 환자 모집 시작 후 약 3주만에 했다. 추가적인 임상환자 모집도 빠르게 진행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3.11상승 14.3710:25 05/07
  • 코스닥 : 979.41상승 9.4210:25 05/07
  • 원달러 : 1122.30하락 3.510:25 05/07
  • 두바이유 : 68.09하락 0.8710:25 05/07
  • 금 : 67.17하락 0.5910:25 05/07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귀엣말 나누는 정세균-정구용
  • [머니S포토] 교육부·국교조, 박수속에 본교섭 시작
  • [머니S포토] 차로 줄인 세종로, 숲+사람 공존 보행로 재탄생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