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말에"… '자가격리·탈세 논란' 유튜버 영국남자, 복귀 예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위반과 탈세 논란을 빚은 유튜버 조쉬와 함께 '영국남자' 채널을 운영했던 올리가 복귀를 예고했다. /사진=올리 인스타그램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위반과 탈세 논란을 빚은 유튜버 조쉬와 함께 '영국남자' 채널을 운영했던 올리가 복귀를 예고했다. /사진=올리 인스타그램

코로나19 방영 지침 위반 및 탈세 논란을 빚은 유튜버 조쉬와 유튜브를 공동 운영했던 올리(본명 올리버 존 켄달)가 '영국남자' 복귀를 예고했다.

올리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동안 업데이트를 하지 못해서 죄송하다"며 "몇가지 알려진 일들로 인해서 그동안 새 글을 올리고 싶지 않았고, 저 역시 괴로운 시간을 보냈다"고 밝혔다.

올리는 "'우리'가 새로운 콘텐츠 제작을 시작하기로 합의했다"며 "4월 말에 유튜브로 컴백할 것"이라고 전했다.

유튜버 국가비의 남편이도한 조쉬(조슈아 대럴 캐럿)와 영국남자를 함께 운영해 온 올리기 '우리'라고 표현한것으로 보아 조쉬와 함께 업데이트를 하는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올리는 조쉬와 부인 국가비의 반려견이 ‘브리’의 근황도 전했다. 그는 "딸 주노와 브리는 잘 지내고 있다"며 "그들의 아버지들이 절친이듯, 그들도 절친이 될 것"이라며 조쉬와의 끈끈한 우애를 자랑했다.

조쉬는 지난해 10월 아내 국가비의 치료를 위해 함께 한국에 귀국했다. 그러나 자가격리 기간에 국가비의 생일파티를 진행하는 모습을 유튜브 채널에 게시해 논란이 됐다. 이후 국가비는 감염병예방법 위반 혐의로 국가비를 기소의견 불구속 송치됐고, 조쉬는 공식사과와 함께 SNS 및 유튜브 활동을 모두 중단했다.

앞서 양팡, 보겸, 문복희 등 유명 유튜버들도 논란이 있다가 6개월 만에 복귀했다. 때문에 이들의 복귀를 놓고 진정성 논란이 불거지기도했다.

조쉬가 활동을 중단하겠다고 밝힌 뒤에도 일부 누리꾼들은 "수익 대부분이 한국에서 발생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세금을 영국에만 납부하고 있다"며 탈세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조쉬는 "한국과 영국에서 발생하는 수입에 대해 각각의 국가에 성실하게 세금을 납부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3.05상승 38.5318:03 05/18
  • 코스닥 : 969.10상승 6.618:03 05/18
  • 원달러 : 1130.50하락 4.318:03 05/18
  • 두바이유 : 68.71하락 0.7518:03 05/18
  • 금 : 67.17상승 1.9118:03 05/18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 [머니S포토] 한예리 "MODAFE 2021 홍보대사 됐어요"
  • [머니S포토] 與 김병욱 "블록체인·가상자산 거래, 막을 수 없는 현상이자 흐름"
  • [머니S포토] 토요타, 2022년형 뉴 캠리 공식 출시…가격은 3669만~4357만 원
  • [머니S포토] 아기상어 캐릭터 제품 살펴보는 권칠승 중기부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