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 출입 안전하게”… KT-요양병원협회, ‘디지털헬스 패스’ 도입 추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기평석 대한요양병원협회장(왼쪽)과 김형욱 KT 부사장이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제공=KT
기평석 대한요양병원협회장(왼쪽)과 김형욱 KT 부사장이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제공=KT

KT와 대한요양병원협회는 안전한 병원 출입을 위한 ‘디지털헬스 패스’와 인공지능(AI)·디지털 전환(DX) 기반 ‘스마트안심 요양병원 케어 서비스’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양 기관은 회원 병원들 대상으로 ▲코로나19 등 감염병의 능동적 방역을 위한 ‘디지털헬스 패스‘ 기반 출입인증 서비스 실증·도입 ▲AI/DX 기반 ‘스마트 안심 요양병원 케어 서비스’ 실증·구축 ▲KT-대한요양병원협회 간 상호 협력 업무 홍보 및 기타 사업 활성화 등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KT가 추진하는 ‘디지털헬스 패스’ 출입 인증 서비스는 집단시설 및 다중이용시설의 출입 관리를 통해 감염병 예방 및 전파 차단을 돕는 플랫폼이다. 검사결과 인증을 기반으로 간편하고 안전한 시설 출입을 지원한다. 국내뿐 아니라 해외 입‧출국을 돕는 전방위적 감염병 예방 서비스로 고도화하겠다는 목표다.

KT는 2015년 메르스 사태 이후 감염병 확산 방지 플랫폼(GEPP) 개발을 시작으로 미국 빌&멀린다 게이츠 재단으로부터 ‘감염병 대비를 위한 차세대 방역 연구(A Next Generation Surveillance Study for Epidemic Preparedness)’, 라이트펀드(RIGHT FUND)와 ‘코로나19 감염 위험도 측정 모델 개발 연구’ 등을 지원받아 디지털 바이오 헬스 분야 기술 경쟁력을 키우고 있다.

김형욱 KT 미래가치추진실장 부사장은 “이번 대한요양병원협회와 업무협약으로 디지털헬스 패스를 비롯한 다양한 스마트 안심 서비스를 구축하게 돼 기쁘다”며 “요양병원이 노인의료서비스의 중추적 역할을 하는 만큼 KT가 가진 디지털헬스 역량을 총동원해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요양병원 환경이 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기평석 대한요양병원협회장은 “디지털 헬스케어를 위한 기술은 이미 충분하며 다만 기술을 집약하고 실제 현장에 맞게 구성하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이번 KT와 협약을 통해 요양병원의 의료서비스가 더욱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팽동현
팽동현 dhp@mt.co.kr  | twitter facebook

열심히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4.52하락 18.818:01 05/17
  • 코스닥 : 962.50하락 4.2218:01 05/17
  • 원달러 : 1134.80상승 6.218:01 05/17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8:01 05/17
  • 금 : 65.26하락 1.318:01 05/17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송영길 민주당 대표 예방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부동산 정책현안 점검
  • [머니S포토] 중소기업중앙회 찾은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