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예지, '김정현 조종설'에 '아일랜드' 출연 불발? "결정된 바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서예지/뉴스1 © News1 DB
배우 서예지/뉴스1 © News1 DB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OCN 새 드라마 '아일랜드' 측이 배우 서예지의 출연 불발 보도와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아일랜드' 관계자는 13일 오후 뉴스1에 "서예지씨 출연과 관련해 결정된 바 없다"며 "드라마 촬영 및 방영시기는 미정"이라고 전했다.

앞서 서예지는 지난 12일 김정현을 둘러싼 논란에 휩싸였다. 김정현이 지난 2018년 방송된 MBC 드라마 '시간'에 출연했을 당시 태도 논란을 일으키고 중도 하차까지 하게 된 데는 전 연인인 서예지도 영향을 끼쳤다는 주장이 제기됐기 때문이다.

이를 보도한 매체는 김정현과 서예지로 추측되는 인물들의 메시지 대화를 공개했다. 대화에서 서예지는 김정현을 '김딱딱'이라고 칭하며 '(상대배우와) 스킨십을 하지 말 것' '스태프들게 인사를 하지 말 것' 등을 요구했고, 김정현은 멜로 드라마임에도 스킨십을 대본에서 빼겠다는 식으로 답했다.

논란이 불거진 이후 서예지는 13일 예정돼 있던 영화 '내일의 기억' 시사회 기자간담회에 불참했다. 논란이 점차 확산되자 드라마 '아일랜드' 출연이 불발됐다는 보도가 나왔지만, '아일랜드' 측은 결정된 바 없다는 입장을 전했다.

이와 관련해 소속사 골드메달리스트 측은 13일 오후 공식입장을 내고 김정현 조종설과 관련해 "이는 업계에서 연인 사이인 배우들 간에 흔히 있는 애정 싸움이라고 볼 수 있다"고 해명했다. 이어 "또한 추가적으로 제기되고 있는 학교 폭력 관련 의혹에 대해서는 일절 사실이 아니라는 점을 말씀 드린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95.66하락 53.6410:45 05/11
  • 코스닥 : 976.88하락 15.9210:45 05/11
  • 원달러 : 1119.00상승 5.210:45 05/11
  • 두바이유 : 68.32상승 0.0410:45 05/11
  • 금 : 66.74상승 0.8410:45 05/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코스피 상장한 'SK아이이테크놀로지(SKIET)'
  • [머니S포토] 광화문포럼, 목 축이는 정세균 전 총리
  • [머니S포토] 이달의 소녀 '장관님과 함께 하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김기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