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출신' 신현영 "오세훈 상생방역, 내 주장이 채택된 것"

"민주당서 활용 안 돼…당내 소통방식 되돌아봐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현영 더불어민주당 의원 2020.10.13/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신현영 더불어민주당 의원 2020.10.13/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서울=뉴스1) 박혜연 기자 = 신현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3일 야당인 국민의힘 소속의 오세훈 서울시장의 방역 정책을 긍정적으로 평가하면서 당내 소통방식에 쓴소리를 냈다.

신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오세훈 시장의 '상생방역', 민주당에서 제가 주장한 내용을 잘 가져갔다"며 "민주당에서는 활용되지 못한 정책이 그만 국민의힘 당에서 채택된 것"이라고 밝혔다.

신 의원은 "민주당 의원이 주장한 내용을 어떻게 오세훈 시장이 활용하게 됐는지에 대해 잘 모른다"면서 "다만 우리 민주당 내부의 소통방식과 정책 결정방식에 권위주의적 요소가 없었는지 어디서 단절되고 있는지 되돌아 보아야 할 때라는 생각이 든다"고 일침을 가했다.

신 의원은 '초선 5적'이라고 불리는 청년 의원들도 언급하며 "그동안 청년 의원들이 청년 정책을 이야기하지 않았을까? 해도 반영되지 않는, 묵살되는 의사결정 구조는 아니었을까?"라고 반문했다.

신 의원은 당 비상대책위원회가 최고위원 선출방식을 중앙위에서 전당대회로 번복한 결정을 두고 당내에서 비판 의견이 나왔다는 말에 "죄송하다"면서도 "초심을 갖고 의정활동을 하는 의원들의 의견이 많이 반영되는 당내 구조로 거듭나야 한다"고 강조했다. 초선인 신 의원은 현재 당 비대위원으로 활동 중이다.

신 의원은 "이제는 민주당의 좋은 정책 제안을 뺏기지 않도록 쇄신하겠다"며 "국민의힘도 민주당의 좋은 정책을 차용할 때는 소통하고 협의하면서 정책 구현하는 매너 있는 모습 기대하겠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50.65상승 16.1309:13 05/18
  • 코스닥 : 960.22하락 2.2809:13 05/18
  • 원달러 : 1135.70상승 0.909:13 05/18
  • 두바이유 : 69.46상승 0.7509:13 05/18
  • 금 : 67.17상승 1.9109:13 05/18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송영길 민주당 대표 예방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부동산 정책현안 점검
  • [머니S포토] 중소기업중앙회 찾은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 [머니S포토] 김기현 대표 권한대행 찾은 김부겸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